최종편집 : 2021-05-10 13:23 (월)
문찬기 부안군의회 의장 남원 공공의대 설립 챌린지 동참
상태바
문찬기 부안군의회 의장 남원 공공의대 설립 챌린지 동참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1.02.2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찬기 부안군의회 의장이 지난 19일 남원 국립공공보건 의료대학 설립 챌린지에 동참했다.

남원 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은 제21대 국회에서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안으로 발의됐으나 일부 정치인과 의료계 등의 반발로 추진이 중단된 상태다.

남원 공공의대 설립 릴레이 챌린지는 남원시의회에서 남원지역 국립공공보건 의료대학을 설립해야 한다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문찬기 의장은 김영자 김제시의회 의장의 지목으로 참여했다.

문찬기 의장은 “코로나19 장기화라는 위기사태에서 공공의료의 필요성이 절실히 느껴지고 있다. 공공의대의 설립으로 지역간 의료인력의 불균형을 해소해 의료격차를 좁히고 국민의 건강권을 제고해야 한다”며 “남원 국립공공보건 의료대학 설립이 조속히 추진되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문찬기 의장은 다음 릴레이 주자로 조상중 정읍시의회 의장, 신용균 순창군의회 의장을 지목했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
  • 국산 첫 전투기 KF-21 보라매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어린이날, 붐비는 전주동물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