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7 23:02 (월)
전주 사랑상품권 20% 할인혜택 조기 마감
상태바
전주 사랑상품권 20% 할인혜택 조기 마감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02.22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지역 내 소비 촉진을 통한 선순환 경제구조를 위해 발행하는 전주사랑상품권(돼지카드) 20% 할인 혜택이 조기에 마감됐다. 전주시는 이 카드의 10% 충전 인센티브 지급을 위해 책정한 1000억 원의 예산이 21일 모두 소진됨에 따라 22일부터 10%의 캐시백 할인 혜택만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1월 1일부터 돼지카드 할인 혜택을 당초 10% 캐시백 지급에 더해 충전 인센티브 10%를 추가로 지급함으로써 총 20%를 제공해왔다. 충전한도도 50만 원에서 100만 원까지 두 배로 확대했다. 혜택이 기존보다 두 배로 늘자 가입자는 물론 충전액과 결제액이 급증했다. 1~2월 충전액은 1000억 원, 결제액은 778억 원, 총 가입자는 13여 만 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11~12월에는 충전액 273억 원, 결제액 181억 원, 총 가입자 4만8000여 명이었다.

이는 두 배로 늘어난 할인 혜택의 효과로 보인다. 지난달 20일부터 각계각층의 참여 속에 진행되고 있는 ‘전주형 착한 선결제’ 캠페인도 돼지카드 인기몰이에 한 몫 한 것으로 분석된다. 시는 충전 인센티브 10% 지급 혜택은 종료되지만, 기존 월 충전한도 100만 원과 캐시백 10% 혜택은 지속적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돼지카드 활성화를 위한 추가 예산 확보도 검토할 계획이다.

시 사회연대지원단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상권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진행된 충전 인센티브 이벤트가 시민 여러분의 성원과 호응 덕분에 성황리에 마무리됐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경제 선순환을 목표로 발행된 돼지카드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이트로디앤씨(회장 박용수), "친환경부문" 제10회 글로벌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