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9 03:08 (화)
반려동물과 자연스럽게 살아가는 이야기 담았다
상태바
반려동물과 자연스럽게 살아가는 이야기 담았다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1.01.19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조원경 작가 '자연스럽개 in 전주' 展  
도내 첫 반려동물 입장 가능한 전시...오는 2월 7일까지 진행

한국소리문화의전당(대표 서현석)이 지역에서는 최초로 반려동물이 입장 가능한 전시를 마련해 눈길을 끈다. 

오는 2월 7일까지 개최하는 '자연스럽개 in 전주' 展은 “강아지 키워요.”라는 말보다 “반려동물과 함께 살아요.”라는 말이 더 익숙하게 느껴지는 요즘, 반려동물과 자연스럽게 살아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번 전시에 초대된 조원경 작가는 현대인들에게 가장 친한 벗인 반려동물과의 교감과 소통을 이야기한다. 작가에게 반려동물은 단순히 집에서 키우는 동물이 아닌 인생의 일부가 되어 함께 숨 쉬고, 일상을 공유하고, 지친 삶에 위로가 되어주는 동반자다. 

작가는 반려견들의 교감을 향기로운 꽃과 함께 표현해, 그들이 느끼는 감정을 관람객들에게는 아름다운 시각의 향기로 전달한다. 반려견들의 유쾌한 감정을 아크릴물감의 선명하고 경쾌한 색감으로 다채롭게 표현해 작품을 보는 내내 관람객들을 저절로 웃음 짓게 한다.

조원경 작가는 “코로나 블루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요즘 우리의 일상은 우울하다.” 며 “반려동물들의 웃음을 통해 지치고 힘든 일상에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고 즐거운 에너지가 전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전시는 총 4가지 주제로 펼쳐진다. 

반려견들의 감정을 시각적 향기로 표현한 '너에게 꽃히다(꽃이다+꽃히다)', 가족을 만난 8마리 유기견들의 따뜻한 이야기 '내 개로', 네잎 클로버처럼 옆에서 위로가 되고 행운을 가져다주는 의미의 '내 잎, 클로버', 관람객들의 따뜻한 손길로 완성되어 채워질 '우리 강아지, 내가 그려줄게!' 아틀리에 공간이다. 

동국대학교 미술교육대학원 석사 졸업한 조원경 작가는 지난 2013년도부터 서울옥션 삼청갤러리, 세종문화회관, 남이섬 평화랑 등에서 다수의 개인전과 그룹전을 펼쳤고 최근 장흥 가나아틀리에, CGV 오리 스퀘어 등 전시에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2009년 에듀베이스 중학교 CD교과서 삽화작업을 시작으로 SBS TV 동물농장, Sky pet park 잘살아보시개 시즌2, MBC 하하랜드, 실화탐사대 삽화에 참여했다. 2017년 '우리 강아지, 내가 그려줄게' 책을 출간하기도 했다. 

김미라 전시기획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에서 준비된 많은 공연과 전시가 취소되고 지속적인 문화생활이 어려운 시기이다.”며 “반려동물과 사람이 함께 만들어가는 자연스러운 이야기를 통해 따뜻한 연말연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전시는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단체관람과 전시해설을 중단하고, 5인 이하 개별관람으로만 진행된다. 마스크 미착용 시 입장이 제한되며, QR코드를 통해 방문기록을 제출해야 한다. 

또한 반려동물 입장이 가능한 만큼 비 반려인 관람객과 다른 반려동물을 위해 매너패드와 목줄을 필수로 착용하고, 동물보호법상 규정된 견종은 입마개를 의무적으로 착용해야한다.

관람료는 1,900원이며 관람시간은 오전10시부터 오후5시, 입장마감은 오후4시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편평사마귀, 정확하게 알고 치료하자!
  • [칼럼]재발 잦은 신경성위염 원인, ‘담 독소’ 의심해봐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