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5 00:27 (화)
전개공,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 정상 추진 중
상태바
전개공,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 정상 추진 중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0.10.13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당성 검토결과 재무적 타당성 확보

전북개발공사(사장 김천환)은 주요 현안사업 중 하나인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이 재무적 타당성을 확보해 정상적으로 추진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공사 등 지방공기업이 500억원 이상의 신규투자사업을 추진하는 경우 지방공기업법에 의거하여 외부 전문기관에 타당성 검토를 거쳐야 한다.
    
신규 투자사업의 타당성 검토시 ①사업대상지 여건 등을 고려한 사업환경 ②주요기자재 특성 등 검토한 기술성 ③경제성은 사회적 비용과 편익 분석 ④사업자 입장에서 현금흐름을 바탕으로 하는 재무성 ⑤정부정책, 지역경제 파급효과 등 정책성 등 총 다섯가지 측면에서 사업의 적정성을 판단받아 시행한다.

최근 일부 언론에서 수상태양광 발전사업이 경제성(B/C)이 없는 용역결과에도 불구하고, 사업을 계속 추진한다는 우려를 제기했으나, 이는 경제성 분석 수치(B/C)는 경제·사회적 비용과 편익을 분석하는 것으로, 사업자 측면에서 바라보는 재무성(사업의 실제 수익성) 분석과 다르다.

사업의 수익성을 나타내는 재무성 분석은 발전소 운영시 실제 현금흐름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수익성 지수(PI)는 1.04로 재무적 타당성을 확보한 상황이다.

지방공기업평가원의 타당성 검토 결과,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에 대한 타당성은 사업환경·기술성이 보통이고, 재무성·정책성이 양호해 전반적인 타당성은 ‘보통’으로 분석됐다.

공사 관계자는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을 통해서 안정적인 수익원 발굴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제반 행정절차를 완료했으며, 입찰공고를 거쳐 내년 상반기 공사착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