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2 10:04 (월)
조달청 혁신시제품 테스트, 전북 8개 수행기관 선정
상태바
조달청 혁신시제품 테스트, 전북 8개 수행기관 선정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0.09.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익산시, 완주군, 전북교육청 등 지방자치단체 4개 기관
전북대학교 등 공공기관 4개 기관

전북조달청(청장 이주현)은 2020년도 제2차 조달청 혁신시제품 시범사업 테스트 기관 매칭 공모 결과 도내 8개 기관이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1개 기관에서 대폭 확대된 결과다.

혁신시제품 테스트 사업은 상용화 이전 단계의 혁신시제품을 조달청 자체예산으로 구매해 테스트 기관으로 선정된 공공기관이 사용한 후 테스트 결과를 기업에 피드백 함으로써 기술개발 및 상용화를 지원하는 제도이다. 

이번 2차 혁신시제품 테스트 기관은 전주시, 익산시, 완주군, 전북교육청 지방자치단체 4개 기관, 전북대학교 등 공공기관 4개 기관 총 8개 기관이다.
 
대표적으로 전주시는 도내 소재 업체 ‘유한회사 청정나라’의 ‘응급시 휴대용 석면비산방지표면경화제’ 제품의 테스트에 나선다.

이주현 청장은 “이번 혁신시제품 테스트 사업에 선정된 전북지역 기관들의 테스트 결과를 토대로 혁신기업들의 혁신시제품 상용화 및 초기 판로 확보 등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도내 벤처·창업기업과 공공기관의 혁신시제품 테스트 사업에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