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3 12:52 (일)
전북현대, 서울과 홈경기 승리로 분위기 반전 나서
상태바
전북현대, 서울과 홈경기 승리로 분위기 반전 나서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0.07.23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전설매치 승리로 분위기를 반전한다.

전북현대가 오는 26일 FC서울을 전주월드컵경기장으로 불러들여 K리그1 13라운드를 치른다.

최근 3경기 동안 승리하지 못한 전북은 이번 서울과의 홈경기를 반드시 승리해 선두탈환을 위한 고삐를 당긴다.

전북은 6월 전승의 시작이었던 서울 원정경기에서 4대1 대승의 좋은 기억을 재현하고 홈경기 무패 행진도 이어가겠다는 각오다.

지난 1라운드에서 승리하며 서울과의 역대 전적 동률을 만든 전북은 최근 10경기 맞대결에서도 8승 2무로 크게 앞서 전설매치의 확실한 우위를 점하고 있다.

특히 10경기 동안 23득점 7실점으로 경기 내용에서도 서울을 압도했다.

전북의 승점 3점 확보를 위한 서울전의 키 플레이어는 한교원과 김진수다.

올 시즌 5골 4도움으로 팀 내 최다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고 있는 한교원의 측면 활약이 이날 경기의 승부처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지난 상주전 퇴장으로 2경기 동안 경기에 나서지 못한 김진수가 복귀하며 무실점 승리에 힘을 보탠다.

한편,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 전북에 합류한 바로우와 구스타보도 출격을 준비하고 있어 팬들의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순창 출신 노형욱 국토부 장관, 도내 환영 분위기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