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4 16:15 (토)
전북체육회 궁도팀, 회장기 시·도 대항 대회서 1위
상태바
전북체육회 궁도팀, 회장기 시·도 대항 대회서 1위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0.07.05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체육회 소속 궁도팀이 전국대회에서 금빛 화살을 쐈다.
 
5일 전북체육회에 따르면 궁도팀은 최근 충북 단양에서 열린 제34회 회장기 전국궁도대회에서 정상을 차지했다.   

장춘기, 이동권, 임순창, 김영국, 지희영, 이치형, 이형춘 등 7명으로 구성된 궁도팀은 시도대항전에 출전해 무서운 집중력으로 화살을 과녁에 적중시켰다.

박수현 전북궁도협회 회장은 “선수들이 끝까지 방심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를 얻었다”며 “이 전력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자원봉사단 전주지부, '방역·벽화봉사' 전개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정세균 전 총리 펜클럽인‘달려라 세균맨’발대식 성료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주현대옥, 세상에 없던 디저트 콩나물아이스크림 인기리 판매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