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6 00:19 (수)
전북현대, 2020 시즌 트레블 목표
상태바
전북현대, 2020 시즌 트레블 목표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0.02.11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코하마 F.마리노스와 첫 게임 앞두고 시즌 포부 밝혀

 

전북현대모터스가 2020시즌 트레블 달성 의지를 밝혔다.

전북현대 조세 모라이스 감독과 이동국 선수는 시즌 첫 경기를 하루 앞둔 11일 공식 기자회견을 갖고 새 시즌 포부를 밝혔다.

모라이스 감독은 이 자리에서 “트레블 달성은 매우 어려운 목표지만 우리가 목표로 세울 수 있는 최상의 것”이라며 “최상의 목표를 세우는 것은 자체가 즐겁다”고 밝혔다.

이어 “요코하마는 좋은 팀이라 생각한다. 하지만 우리 팀 또한 좋은 팀이고 훌륭한 팀”이라며 “흥미로운 게임이 될 것이라 생각하고 있다. 첫 경기인 만큼 모든 열정과 팬들의 기대를 부응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시즌 첫 경기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김보경 선수 영입과 관련해선 “김보경이 좋은 선수라는 것은 누구나 알고 있다. 높은 레벨의 선수로 지난해보다 더 좋은 활약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전북에서 뛴 경험이 있는 만큼 적응도 잘 하고 팀 운영에 잘 녹아들고 있다”고 말했다.

이동국 선수는 “프리시즌 동안 열심히 준비했고 첫 경기는 매년 어려웠던 기억이 있었지만 준비한 것을 경기장에서 쏟아 부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첫 경기에 임하는 소감을 밝혔다.

또 “전지훈련을 통해 감독과 함께 팀을 만들었다. 첫 경기를 위해 준비를 잘 해왔고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국 선수는 올해 목표에 대한 질문에 “ACL 우승을 주 목표로 두고 하고 있다. 개인적인 목표보다는 팀의 목표를 따라가는 것이 맞다”며 “큰 목표를 이루다 보면 개인적인 목표는 자연스럽게 이뤄질 것”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개인의 목표가 있다면 부상 없이 시즌을 치르고 스트라이커로서 득점 기회를 살려 득점하는 것”이라며 “홈에서 만큼은 지지 않는 경기로 임해 팬들이 항상 웃고 가게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