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6 23:34 (월)
도내 도시가스 요금 동결·인하
상태바
도내 도시가스 요금 동결·인하
  • 전민일보
  • 승인 2008.06.19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유가 급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경제 부담 완화를 위해 도시가스 요금이 동결·인하될 전망이다.
18일 전북도에 따르면 올해 도시가스 공급비용 재산정을 위해 회계법인에 연구용역을 실시, 최근 보고회를 개최했으며 보고회에 참석한 도시가스 공급업체 등과 동결·인하키로 결정했다.
이는 고유가 및 물가상승이 지속되면서 서민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도시가스 요금을 서민경제 고통 분담차원에서 동결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용역 결과 전주·완주와 익산, 정읍지역이 1.12~38%가량의 인상요인이 발생됐고 군산과 김제지역은 2.52~5.24%정도 인하요인이 나타났다.
도는 보고회를 마친 후 도시가스 공급업체와의 간담회에서 정부의 공공요금 안정화정책과 민생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설명하고 요금을 동결키로 했으며 인하요인이 발생한 지역은 요금을 인하 조정키로 합의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도시가스 요금 조정이 요금인상을 관망하고 있는 서비스·공공요금 등 다른 요금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며 “지식경제부에 도시가스 원료비 동결을 정부정책에 반영토록 긴급 건의하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시가스 요금은 지식경제부장관이 2개월마다 승인하는 원료비와 시도지사가 매년 7월1일을 기준으로 승읺는 공급비용으로 구성돼 있다.
김운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