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9 17:47 (화)
임실군수 관사,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 ‘탈바꿈’
상태바
임실군수 관사,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 ‘탈바꿈’
  • 문홍철 기자
  • 승인 2019.06.10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 건립사업 공모 선정 국. 도비 38억원 확보..오는 2021년 3월 개원 맞벌이부부 및 다문화 및 저소득층 등 가정에 ‘희소식’

임실군(군수 심민. 사진)이 군수 관사를 관내 맞벌이 부부들을 위한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으로 탈바꿈시킨다.  

10일 군에 따르면 고용노동부(근로복지공단)에서 실시하는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 건립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국.도비 38억원을 포함하여 총 44억29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특히, 이번 사업은 국가가 80%(35억4300만원)를 지원하고, 20%는 지방비로 추진하게 된다.  

이에 따라 오는 2012년 어린이집이 건립되면 영유아 자녀를 맡기는 데 어려움을 겪어온 지역 내 맞벌이 부부와 다문화가정, 저소득층 가정 등의 육아에 따른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이 선정된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 건립 공모사업은 생계를 위하여 맞벌이가 필수적인 중소기업 등 고용보험에 가입되어 있는 근로자들의 영유아 자녀를 어린이집에 언제든지 안심하고 맡길 수 있도록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에 군은 보육의 다양한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공모사업을 신청하는 한편 철저한 준비와 대응으로 수도권을 제외한 지방에서는 유일하게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여기에 군은 임실군수 관사 부지(현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임실읍 이도리 745-1일원)를 활용한 공공어린이집 건립계획을 수립하고 추진해 이 같은 성과를 이뤄냈다. 

관사 부지에 신축될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은 총 사업비 44억2900만원이 투입돼 1300m²부지에 3층 규모로 오는 2021년 3월 준공예정이며, 어린이집은 물론 실내 놀이시설 등까지 갖추게 된다.

준공 후 어린이집은 저녁 6시 이후 야간 및 주말근무를 실시하는 부모들이 안심하고 직장에 다닐 수 있도록 특수보육(시간제, 시간연장형, 주말 등)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또한 마땅한 놀이시설이 없는 농촌지역의 여건을 반영한 영유아 놀이시설과 함께 저녁 10시까지 아이를 맡길 수 있는 시간제 보육도 병행해 이루어진다.

심 민 군수는 “공공어린이집을 짓게 되면 자녀 교육을 위하여 타 지역에서 출퇴근하는 근로자들이 임실군에서 거주하며 아이를 키울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어 심 군수는 “육아에 어려움을 겪는 많은 맞벌이 부부들이 안심하고 자녀를 맡기고, 양육할 수 있는 육아복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그동안 군수 관사에서 운영됐던 청소년 상담복지센터는 임실청소년 문화의 집이 건립됨에 따라 그 곳으로 이전, 운영될 예정이다./임실=문홍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원스톱 인프라 품은 ‘대광로제비앙 장성 센텀스카이’ , 10월 14일 그랜드 오픈
  • 편평사마귀, 정확하게 알고 치료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