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07 21:09 (금)
정읍시 공무원 ‘공감도서 읽기’ 시정철학 공유·소통행정 구현
상태바
정읍시 공무원 ‘공감도서 읽기’ 시정철학 공유·소통행정 구현
  • 김진엽 기자
  • 승인 2019.03.21 0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직원들의 시정철학 공유와 소통행정 구현을 위한 걸음을 내딛었다.

시는 공직자의 유연한 사고를 키우고 인문학적 소양을 높이기 위해 전 직원을 대상으로 ‘공감도서 읽기’를 실시한다.

직원들 간 소통을 확대하고 풍부한 지식과 감성을 지닌 공직자로서의 역량을 키운다는 취지다. 협력적으로 시정을 공유하고 보다 효율적인 업무추진을 도모한다는 목적이기도 하다.

시는 분기별로 도서를 선정해 매월 초 해당 월 생일인 직원에게 공감도서를 선물한다. 또한 독서후기를 서로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한다.

독서 후 함께 공감하고 싶은 내용을 적은 ‘공감의 글’을 수시로 접수해 연말에 20여명을 선정해 시상할 방침이다.

1분기 공감도서는 김성환 작가의 ‘답은 나였다’로 작가가 여행과 글쓰기를 통해 ‘나’를 찾아가는 이야기다.

유진섭 시장은 “업무에 여념이 없는 직원들이 책을 통해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과 여유를 갖길 바란다”며 “독서운동을 지역사회로 확산해 책 읽는 문화도시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유진’을 위한 노래
  • 정세균 총리 사퇴, 본격 대권 경쟁에 뛰어들 듯
  • 정세균 전 총리, 퇴임 후 목소리 내기 시작
  • 세계 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 성대히 마쳐
  • 새만금 데이터밸리 큰 그림 나온다
  • 이승주 동국대 교수, 성봉물리학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