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7 18:13 (수)
'전국 최강' 전북 바이애슬론 제33회 회장컵서 종합우승
상태바
'전국 최강' 전북 바이애슬론 제33회 회장컵서 종합우승
  • 이지선 기자
  • 승인 2019.01.17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7일 막을 내린 제33회 회장컵 전국바이애슬론대회에 종합우승을 차지한 전북선수단이 동계체전 선전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 전북바이애슬론협회 제공

전북 바이애슬론 선수단이 회장컵 전국바이애슬론대회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하면서 다음 달 열리는 동계체육대회 바이애슬론 종목 10연패 달성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전북바이애슬론협회는 17일 막을 내린 제33회 회장컵 전국바이애슬론대회에 전북 선수단이 금 11개, 은 9개, 동 12개를 획득하며 종합우승을 차지했다고 이날 밝혔다. 전북선수단은 여자 중학부와 고등부, 남자 초등 고학년부 스프린트에서 금·은·동을 싹쓸이 했으며 특히 여중과 여고부는 안성중·고교의 강세가 두드러졌다.
 
또 여중부 계주는 안성중과 무주중이 각각 출전해 안성중이 무주중을 5분36초2로 이겼다. 안성중과 무주중 여중부는 선의경쟁으로 타 시도에서 이른바 ‘넘사벽’으로 통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 최수린(안성중·1)은 스프린트(20분55초7)와 개인(37분22초9), 계주(1시간10분56초5)에서 3관왕 금빛질주를 했고, 최준기(무풍고·1)는 개인(42분07초4), 계주(1시간10분18초9)·이현주(안성고·2)는 스프린트(25분29초7), 계주(1시간09분42초)·고민준(설천초·6)은 스프린트(9분58초), 개인(15분43초2)로 각각 2관왕을 차지했다.
 
이들 이외 김상은(안성고·3, 스프린트), 남중 한성현·김한빈(계주), 남고 정민성·심진용, 안성중 김가은·박희연, 무주중 유설희·최유리, 여고 김희호·최윤아, 여초 김지아·이채승·이민주 등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스프린트 남초등 고등부 박기범(안성초)은 2관왕을 차지한 고민준(설천초)에게 9초8차이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순배 전무이사는 “회장 컵에서 보여준 전북선수단의 실력은 동계체전에서도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라며 “이번 대회에서 부족한 부분은 감독과 코치, 선수들과 함께 면밀히 분석해 동계체전에서도 종목 종합우승을 차지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지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10월 분양 예정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편평사마귀, 정확하게 알고 치료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