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8 19:43 (금)
우석대 이영철교수 ‘바람꽃’ 출간
상태바
우석대 이영철교수 ‘바람꽃’ 출간
  • 송미경 기자
  • 승인 2018.11.0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4부로 구성, 74편의 시
▲ 이영철 교수의 여덟 번째 시집 ‘바람꽃’(계간문예)
▲ 우석대 이영철교수

 ‘바람처럼 그물에 걸리지 않고, 이리로 저리로 여행하면서, 바람의 노래 듣고 싶어라, 바람의 노래를 부르고 싶어라’.

우석대학교 이영철(특수교육과) 교수가 여덟 번째 시집 ‘바람꽃’(계간문예)을 출간했다.
 
총 4부로 구성돼 74편의 시가 수록된 이 시집은 1부 ‘꽃에게’에서는 꽃의 아름다움과 쓸쓸함을, 2부 ‘바람에게’에서는 바람처럼 흘러가는 시간에 대해 노래하고 있다.
 
3부 ‘인생에게’와 4부 ‘운명에게’에서는 일상의 한순간을 포착해 삶의 풍경을 보여주고 있다.
 
이영철 교수는 서문을 통해 “인생은 아름답지만 덧없고, 덧없지만 사랑해야만 하는 꽃과 같다”며 “누구나 다 자유로운 바람꽃이 될 순 없지만, 서로에게 의미 있는 존재가 되기에 충분하다”고 밝혔다.
 
이영철 교수는 1956년 경북 영천에서 태어나 계명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했다. 뒤늦게 특수교육 공부를 시작해 1993년 대구대학교 대학원 특수교육과를 졸업했다. 1994년부터 우석대학교 특수교육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주요 시집으로는 〈작은 사랑의 생각을 담기만 한다면〉, 〈혼자서 할 수 없는 사랑〉, 〈낯선 세상에 홀로 서 보면〉, 〈북어국〉, 〈아름다운 프로젝트〉, 〈행복한 바보〉, 〈순간을 살아도 사랑으로〉 등이 있다.
 
송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를 넘어 국제 해양 항만 물류 중심도시와 4차 신산업도시로 변화 모색
  • 한전 군산지사, 유관기관 협업 ‘소외계층 빛드림 반찬봉사’
  • LX-KEPCO 전문성 제고 위해 감사 업무협약
  • 택배노조 무기한 파업 선언에 전북지역 노노간 이견
  • 문형남 국가ESG연구원 원장, 모든 조직 ESG경영 도입 주장
  • 문재인 대통령, 한·미 정상회담에서 바이든과 171분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