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4 15:27 (수)
익산·남원 문화터미널 공간 조성 후 첫 문화예술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익산·남원 문화터미널 공간 조성 후 첫 문화예술 프로그램 운영
  • 송미경 기자
  • 승인 2018.10.10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가 있는 Week' 맞아 ART workshop, ART showbox 등
▲ 익산문화터미널조성사진
▲ 남원문화터미널조성사진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병천)이 11일부터 13일까지 익산과 남원 공용버스터미널에서 '문화가 있는 Week'를 맞아 ART workshop과 ART showbox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재단은 터미널을 이용하는 전북도민 및 관광객들에게 문화와 예술을 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익산과 남원 공용버스터미널을 대상으로 '여객자동차 아트공간 조성사업'을 추진해 ‘문화터미널’을 조성, 완료했다. 
 
이와 관련, 공간 조성 이후 첫 문화예술프로그램으로 11일부터 13일까지 익산·남원 문화터미널 내 문화공간에서 ‘Art workshop-터미널에서 만나는 지역아티스트와의 새로운 예술적 경험’이라는 주제로 문화·예술 특성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익산 문화터미널에서는 마블링 네일아트와 드림캐쳐 공예, 플라워클래스활용 아트워크숍을 운영하며, 남원 문화터미널에서는 민화 손거울 그리기, 자수브로치 공예, 시화 엽서 및 책갈피 제작 등을 활용한 아트워크숍을 경험 할 수 있다.
 
특히 익산 문화터미널에서는 12일‘Art Show Box’라는 주제로 오후 6시부터 7시까지 마술 공연과 함께 탭댄스 공연이 진행된다.
 
남원 문화터미널에서는 13일 오후 1시 30분부터 2시 30분까지 마술 및 국악 공연이 펼쳐진다.
 
이밖에도 포토존 이벤트 및 SNS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상시 진행하며 '문화가 있는 Week'를 운영하고 있다. 
 
이병천 대표는 “전북의 지역민과 터미널 이용객이 지역아티스트와 함께하는 다채로운 문화예술프로그램 및 공연을 마련해 일상으로 스며드는 문화 환경 조성에 문화터미널이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고 말했다.
 
송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위기를 기회로’... (유)급식연합, 맞춤형 식단 제공으로 코로나19 극복
  • 정세균 예비후보, 부·울·경 조직 발대식 열며 지지세 전국 확산
  • 전북지역 4개 시·군 2단계 격상
  • 전북 연고 여권 대선 후보 4명 지지율 관심
  • “반려동물 등록·변경사항 신고하세요”
  • 효용·가치지향적 ‘비전전북’ 로드맵을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