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9 17:59 (금)
전북현대, 일본 오키나와 해외전훈 출발
상태바
전북현대, 일본 오키나와 해외전훈 출발
  • 박종덕 기자
  • 승인 2018.01.08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현대가 2018 더블달성을 위한 첫 발을 내 딛는다.

전북현대는 8일부터 28일까지 일본 오키나와에서 동계 전지훈련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2018시즌에 들어간다.

지난해까지 UAE의 두바이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한 전북은 월드컵으로 인해 시즌이 예년에 비해 일찍 시작하는 만큼 시차가 없고 거리가 가까운 일본으로 전지훈련을 떠나게 됐다.

전지훈련 장소인 오키나와는 기후가 따뜻하고 선수단이 훈련에만 전념할 수 있는 최상의 조건으로 시즌 준비에 더할 나위 없는 장소로 평가받고 있다.

선수단은 초반 강도 높은 체력훈련을 통해 풀타임을 뛸 수 있는 체력을 만들고  이후 전술훈련을 실시한다.

특히 전지훈련 끝 무렵에는 일본 J리그의 콘사도레 삿포로, V바렌 나가사키, 제프 치바 등과 예정되어 있는 연습경기를 통해 팀의 조직력을 극대화 시킬 예정이다.

최강희 감독은 “올해 팀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동계훈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올 시즌에도 팬 여러분께 기쁨과 감동을 드릴 수 있도록 시즌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수단은 일본 전지훈련을 마치고 다음달 1일부터 6일까지 목포에서 마지막 담금질에 나설 예정이다.
박종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정읍시 취업박람회 ‘구인·구직 열기’ 후끈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