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09 03:31 (화)
임실署, 보행자 사고예방 ‘주력’
상태바
임실署, 보행자 사고예방 ‘주력’
  • 문홍철 기자
  • 승인 2016.03.30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경찰서(서장 이후신)가 봄철 무단횡단으로 인한 보행자 사고예방에 주력하고 있다.

임실서는 임실군민회관 앞 30번 국도 상에 간이중앙분리대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설개선은 보행자(노인)의 무단횡단 의지를 사전에 제거하고 국도 상에서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임실군과 협의한 후 설치됐다.

이후신 서장은 “ 보행자 교통사고예방을 위한 횡단보도 설치 등 교통안전시설물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임실=문홍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칼럼] 여름철, 지루성피부염 주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