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30 09:23 (수)
임실군, 관내 농공단지 입주업체 간판 ‘새 단장’
상태바
임실군, 관내 농공단지 입주업체 간판 ‘새 단장’
  • 문홍철 기자
  • 승인 2014.11.11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이 관내 농공단지의 이미지개선을 위해 노후화된 입추업체의 간판을 새롭게 정비키로 했다.

이에 따라 군은 지난 6월 농공단지 정비사업 발주의뢰를 완료하고 총 5.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임실 신평면농공단지와 오수농단지 내 21개소의 노후화된 업체간판 정비를 실시하고 있다.

특히 군은 이번 간판정비와 함께 농공단지 유지보수에 사업비 4억여원을 투입해 입주 기업의 생산성향상과 기업여건 개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키로 했다.

또한 군은 관내 농공단지 입주업체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을 수렴키 위한 입주업체 간담회를 실시하는 등 농공단지활성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정비사업은 농공단지의 이미지개선을 위해 실시하고 있다”면서“군은 관내 농공단지 입주업체의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군의 농공단지 입주 현황은 신평농공단지에는 8개소에 8개업체가 오수농공단지는 20개소에 19개 업체가 운영중이며 1개업소가 휴업하고 있는 상태다./임실=문홍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잇딴 감나무골 재개발 민원에도 주민 안전 '수수방관'
  • MOSDEX, FTX에서 차익거래 중단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