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2 23:56 (토)
전북대 이철로 교수, 차세대 반도체 원천기술 개발
상태바
전북대 이철로 교수, 차세대 반도체 원천기술 개발
  • 윤가빈 기자
  • 승인 2014.03.25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미세 나노 크기 싱글 나노선 LED 제작 기술 학계 주목

전북대 이철로 교수(신소재공학부 정보소재공학전공)가 차세대 반도체 원천기술을 개발해 세계 학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25일 전북대는 이 교수가 기존 반도체 소재에 비해 품질이 월등히 우수한 나노선을 이용한 초미세 나노 크기의 ‘싱글(single) 나노선 LED’를 제작할 수 있는 신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나노과학 분야 세계적 권위의 저널인 <나노 레터스(Impact factor : 13.2)> 3월호에 ‘Single Nanowire Light-Emitting Diodes Using Uniaxial and Coaxial InGaN/GaN Multiple Quantum Wells Synthesized by Metalorganic Chemical Vapor Deposition’ 란 논문 제목으로 게재됐다.

이 연구는 전기·전자적 특성이 우수한 실리콘(Si) 나노 반도체와 광전자적 특성이 우수한 질화물 나노 반도체를 하나의 나노칩으로 조합해 차세대 ‘전자-광전자 융합 반도체 나노소자’ 실현을 위한 기술이다.

이 교수는 이 기술을 국내 특허 출원했고, 해외 특허 출원을 진행 중에 있다.

이 교수는 “이 연구는 차세대 반도체 시스템을 제작하기 위한 원천기술로 다양한 특성을 가진 나노반도체 복합기능 소자의 제작을 가능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교수는 지난해에도 나노와이어를 이용해 가격이 저렴한 고품질의 LED를 제작할 수 있는 신기술을 개발, <나노 레터스>에 논문을 게재하기도 했다.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의 도약연구, 기초연구실(BRL) 및 BK21 플러스 사업의 지원에 의하여 이뤄졌으며, 박사과정 라용호, 박지현씨 등이 함께 연구에 참여했다.
윤가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한국갤럽 여론조사(14일) 이재명 37%·윤석열 31%·안철수 17%·심상정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