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8 22:26 (목)
김관영 전북도지사, 정읍시 방문 ‘민생행보’ 강화
상태바
김관영 전북도지사, 정읍시 방문 ‘민생행보’ 강화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4.06.26 0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전주-익산 중심의 전북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 중요성 강조

전북특별자치도 김관영 지사가 민심을 듣고 민생을 살리겠다는 슬로건으로 25일 정읍시를 방문해 시민들의 목소리를 청취하는 등 민생행보를 강화했다.

김관영 지사는 이날 정읍시의회 의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기자실을 찾아 지역의 분위기와 여론을 경청했다.

이어 시민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도민과의 대화에서 도정 운영 방향을 설명하고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김 지사는 이 자리에서 정읍-전주-익산 3개 시군을 중심으로 한 전북 바이오 특화단지 유치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전북형 바이오산업이 미래 먹거리 전략산업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정읍이 가진 농생명 바이오 분야 강점을 살려 바이오 특화단지를 반드시 유치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이후 정읍시립요양원을 찾아 돌봄 종사자들의 노고를 위로하고, 입소 어르신들을 위한 배식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등 사회복지 일선 현장을 둘러봤다.

이와 함께 샘고을시장 장보기 행사를 갖고 민생물가 현장을 살폈다. 김 지사는 건어물, , 과일 등을 직접 구매하며 계속되는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장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학수 시장은 정읍을 방문해 주신 김관영 지사께 감사드린다정읍시의 강점을 살려 더욱 특별한 전북자치도를 만드는데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