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1 00:10 (일)
무더위 날릴 전주 도심 속 대형 물놀이장 운영
상태바
무더위 날릴 전주 도심 속 대형 물놀이장 운영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4.06.25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26일~8월18일까지 월요일 제외 전주월드컵광장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

전주시민들의 무더위를 날려 줄 전주 도심 속 대형 물놀이장이 올해도 운영된다.

전주시는 오는 7월26일부터 8월18일까지 전주월드컵광장에서 여름방학 동안 아이들이 시원하게 놀며 무더위를 이길 수 있도록 여름철 물놀이장을 운영한다.

시는 지난해 도심 속 물놀이장을 전주대학교와 전주월드컵광장에서 두 곳 운영했지만, 올해는 더 많은 인원을 수용하고, 대규모 시설 조성이 가능한 전주월드컵광장 1곳으로 통합 운영키로 결정했다.

특히 시는 도심 속 물놀이장을 찾은 어린이 등 시민들에게 더 큰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각종 놀이시설물을 대형화·다양화해 운영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전주월드컵광장 물놀이장에는 대형워터슬라이드와 유수풀, 워터바스켓, 영·유아풀 등 물놀이 시설물이 도입되고, 그늘막 쉼터와 몽골 텐트 등 휴게공간과 푸드트럭도 배치된다.

또한 시는 수영장 내 여과기를 24시간 내내 가동하고, 매일 2시간마다 수질검사를 시행하는 등 안전하고 깨끗한 수질관리를 위해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 올여름 전주 물놀이장은 안전하고 쾌적한 이용을 위해 1일 2회로 나뉘어 운영된다.

이에 따라 시민들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또는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각각 3시간 동안 이용할 수 있으며, 오후 1시부터 약 1시간 동안 중간 수질 및 시설물 점검이 이뤄진다.

회차당 수용인원은 1000명까지로, 하루 최대 2000명이 선착순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유아와 아동, 청소년(초·중·고) 및 동반가족 등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전주 물놀이장 운영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천년전주 콜센터(063-222-1000) 또는 전주시 여성가족과(063-281-2874, 2346)로 문의하면 된다.

김용삼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 “올여름 극심한 무더위가 예상되는 만큼, 어린이 등 시민들이 재미있고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시설물 점검과 수질관리, 그리고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이용객 인파 관리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1년 장사 준비 물거품” 아수라장된 운주면 일대, 수해 복구 ‘막막’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
  • [칼럼] 하지정맥류, 종아리 마사지기로 개선되나?... 정확한 진단과 치료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