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8 22:26 (목)
'제1회 전북포럼'…농생명산업 국내외 전문가 익산에 모여
상태바
'제1회 전북포럼'…농생명산업 국내외 전문가 익산에 모여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4.06.25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교류를 통해 전북특별자치도 '농생명산업 혁신' 방안 모색

 

익산에서 국내외 전문가가 모여 전북특별자치도의 '글로벌 생명경제도시' 도약을 위한 농생명산업 혁신 방안을 모색했다.

'1회 전북포럼'25일 원광대학교 숭산기념관에서 농생명산업 관련 기관 및 대학 관계자,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했다.

전북특별자치도와 익산시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전북연구원과 원광대학교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농생명산업 혁신으로 생명경제의 미래를 그리다'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개막식은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의 개회사와 정헌율 익산시장, 박성태 원광대학교 총장, 최종오 익산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전문가의 특별·기조연설, 좌담, 2개의 세션이 진행되며, 전북특별자치도 주요 특례와 관련한 해외 우수 사례를 공유하는 국제 교류의 장이 펼쳐졌다.

먼저 빈센트 장 마틴 유엔식량농업기구(FAO) 혁신국장(이탈리아)과 칼리다스 세티 노스다코타 주립대 교수(미국), 김홍국 하림그룹 대표가 '농생명산업의 미래와 발전 방향', '글로벌 농생명산업의 허브' 등을 주제로 특별·기조 연설에 나섰다.

좌담에서는 신동화 전북대학교 명예교수를 좌장으로 김관영 전북자치도지사, 정헌율 익산시장 등이 농생명산업의 혁신으로 전북자치도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대담을 나눴다.

또한 주제별 세션은 국내·외 농생명분야 유수의 전문가가 참석해 농식품 가치사슬(Value Chain) 혁신방안과 농생명산업 혁신체계 구축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새만금 글로벌 푸드 허브 육성, 지역특화 식품산업 육성, 농생명산업 디지털화, 농식품산업 클러스터의 혁신 체계, 전북 농생명 산업생태계 고도화 등을 주제로 지속 가능한 농생명산업과 글로벌 생명경제도시 실현을 위한 대담이 오갔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농생명 바이오산업을 혁신적으로 주도하고자 노력하고 있는 익산에서 제1회 전북포럼을 개최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이번 포럼을 통해 농생명 산업에 대한 새로운 비전과 가능성을 찾고 그린바이오 중심 도시로 역할을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북포럼 다음날인 26일에는 국외 연사, 대사들이 함께하는 농생명 산업 현장 방문 프로그램 등이 진행된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