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8 22:26 (목)
파리올림픽 남녀 양궁 국가대표, 전주월드컵에서 소음 적응 위한 특별 훈련한다
상태바
파리올림픽 남녀 양궁 국가대표, 전주월드컵에서 소음 적응 위한 특별 훈련한다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6.24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리 올림픽 대비 소음 적응 훈련...축구장에서 금빛 향한 활시위

대한민국 양궁 국가대표 선수단이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금빛을 향한 활시위를 당긴다.

24일 전북현대모터스FC 구단에 따르면 올해 파리 올림픽 출전을 앞둔 대한민국 양궁 국가대표 선수들이 오는 29일 K-리그 프로축구가 열리는 전주성에서 특별 훈련을 실시한다.

전북현대와 양궁협회는 양궁 국가대표 선수들의 파리 올림픽 선전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관중 및 소음 대처 훈련을 하기 위해 이번 특별 훈련을 성사시켰다.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실시되는 환경 적응 훈련은 오는 29일 오후 7시로 예정된 ‘하나은행 K리그1 2024’ 20라운드 FC서울과의 맞대결에 앞서 5시 20분부터 진행된다. 파리 올림픽 양궁 국가대표 남자팀과 여자팀 간 단체전 형식으로 펼쳐진다.

훈련을 위한 단체전 경기는 실제 규정을 따른 70m 거리의 과녁을 설치하고, 팀별 1인 1발씩 3발을 교대로 쏘며 세트제 경기로 이뤄진다. 특히 경기 시간은 이번 파리 올림픽 단체전 시간과 동일한 23분을 적용하여 현장감을 더욱 증대시킬 예정이다.

이번 특별 훈련에 참여하는 양궁 대표팀은 도쿄 올림픽 남자 단체전 금메달의 주인공인 김우진(청주시청), 김제덕(예천군청)과 지난 항정우 아시안게임 2관왕에 빛나는 이우석(코오롱)이 남자팀을 구성하고, 여자팀은 항저우 아시안 게임 3관왕 임시현(한체대)과 전훈영(인천시청), 남수현(순천시청)이 차례로 나선다.

특별 훈련을 앞둔 홍승진 대표팀 총감독은 “전북현대의 도움으로 진행되는 이번 특별 훈련을 통해 현장 분위기를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전북현대 이도현 단장은 “양궁 대표팀이 파리 올림픽을 준비하는 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우리 팬들도 축구장에서 양궁 대표팀의 훈련을 볼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통해 즐거운 시간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양궁 대표팀의 훈련은 소음 적응 훈련인 만큼 경기장을 찾는 전북현대 팬들은 최대한 큰 함성과 응원을 펼치는 것이 선수들의 훈련에 오히려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