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1 00:10 (일)
전북교육청, 인성이 실종된 교육현장에 '찾아가는 명상수업' 운영한다
상태바
전북교육청, 인성이 실종된 교육현장에 '찾아가는 명상수업' 운영한다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6.24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익산·군산지역 20개교 106개 학급서 11월까지 시범운영

최근 학교폭력과 교권침해가 이어지고 있는 전북 학교 현장에서 학교로 찾아가는 인성교육 '명상수업'이 시범운영된다.

24일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에 따르면 학생들의 마음 건강 증진과 긍정적 자존감 회복을 목표로 중학교 1학년 대상 ‘찾아가는 명상수업’을 오는 25일부터 11월까지 진행한다.

학교로 찾아가는 명상수업은 올해 전주·익산·군산 관내 20개교, 106개 학급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되며,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명상수업은 전북 인성교육 핵심 덕목인 책임, 존중, 갈등 관리와 관련된 마음수련 내용으로 ‘인성다지기’, ‘인성넓히기’, ‘인성나누기’ 단계로 진행된다.

인성다지기 단계에서는 마음빼기 명상으로 내 마음의 형성 원리를 알고 자기정체성과 책임을 배운다. ‘인성넓히기’와 ‘인성나누기’는 긍정의 관계를 형성하고 함께 사는 세상의 나눔과 감사의 마음을 깨닫는 단계다.

전북교육청은 학생들이 명상을 통해 스트레스 관리 능력을 향상시키고 자신의 내면 탐색과 긍정적 마음가짐을 가질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거석 교육감은 “인성교육은 머리로 아는 것이 아니라 가슴으로 느끼는 데서 출발한다”면서 “우리 학생들이 명상수업을 통해 내재된 무한한 가능성과 긍정의 에너지를 스스로 발견·발현할 수 있는 힘을 키울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1년 장사 준비 물거품” 아수라장된 운주면 일대, 수해 복구 ‘막막’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
  • [칼럼] 하지정맥류, 종아리 마사지기로 개선되나?... 정확한 진단과 치료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