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8 22:26 (목)
익산시,바이오·식품 투자유치 화력 보강...정부 기회발전특구로 선정
상태바
익산시,바이오·식품 투자유치 화력 보강...정부 기회발전특구로 선정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4.06.21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미래 먹거리산업인 바이오·식품산업 중심지로 경쟁력을 높일 것으로 보인다.

익산시는 20일 경북 포항시에서 열린 지방시대위원회 전체 회의에서 익산시가 기회발전특구로 선정됐다.

익산 제3일반산업단지 확장 부지 약 27(8만 평)와 국가식품클러스터 1단계 일부 부지 약 22(7만 평)를 합해 49(15만 평) 정도의 규모다.

기회발전특구는 속도감 있는 지방 균형발전을 이끌기 위해 정부가 나서 비수도권 투자 촉진을 지원하는 제도다.

각 지방정부가 지역별 특성에 맞게 자율적으로 특구를 설계하고 운영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기회발전특구 안에서는 수도권에서는 받을 수 없는 각종 세제 혜택과 규제 특례가 파격적으로 적용된다.

특구 내로 본사를 이전하거나 신·증설하는 기업에 대해서는 법인세와 취득·재산세 감면 등 세제 혜택이 주어지고, 지방투자 촉진 보조금 지원 비율이 확대된다.

익산 기회발전특구의 경우 의약품과 건강 기능성 식품 등 바이오 분야를 공략한다.

시는 관련 기업의 대규모 투자가 잇따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기회발전특구는 지역에 새로운 투자를 유치할 뿐 아니라 예정돼 있던 투자를 촉진하는 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익산시는 지난 2월 국내 대장급 바이오 기업인 '레드진', '제이비케이랩(JBK LAB)'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두 기업은 생명공학에 의학·약학 분야가 응용된 레드바이오 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레드진'은 자체 기술로 인간과 반려견의 세포 기반 배양 적혈구를 개발한 바이오 기업이다. 유전자 교정과 줄기세포 배양기술로 인공혈액을 개발하고 있다.

대량 생산을 통해 인간과 반려견 등을 치료하기 위한 임상 실험을 추진할 계획이다.

'제이비케이랩'은 건강기능·보조식품, 의약품원료 등을 연구·개발하고 생산하는 천연물 기반의 기능성 바이오 분야 대표기업이다.

제이비케이랩은 익산 제3일반산단 확장단지 66,000부지에 2028년까지 총 1,000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앞서 지정된 교육발전특구를 활용한 연계 상승효과도 주목할 부분이다.

시는 대학과 협력해 혁신융합대학원을 신설하고 의사과학자 양성, 첨단바이오 산업 맞춤형 특화과정 운영을 지원하며 이를 통해 아직 부족한 전문인력 양성에 집중한다.

실제 원광대학교는 '전북 바이오 산업육성을 위한 생명산업 글로벌 거점대학 비전 선포식'에서 바이오산업 인재 양성 혁신모델 구축에 대한 실현 계획을 공유했다.

원광대는 AI 신약 플랫폼 구축 오가노이드 뱅크 구축 오가노이드 오간온어칩 소부장 개발을 통해 정밀의료기기 고도화 사업을 추진해 나간다는 복안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기회발전특구 지정을 통해 우리 익산시의 핵심사업이자 미래먹거리 산업인 바이오 산업의 경쟁력을 높일 것으로 예상된다""신산업 기업들이 대거 몰려드는 미래 성장 도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