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2 23:49 (월)
[칼럼]갱년기 중년 여성들의 Y존 고민 해결하는 ‘여성성형수술’
상태바
[칼럼]갱년기 중년 여성들의 Y존 고민 해결하는 ‘여성성형수술’
  • 길문정 기자
  • 승인 2024.06.14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블스여성의원 박정인 원장
노블스여성의원 박정인 원장

여성들은 40~50대에 접어들면서 난소 기능이 저하되면서 여성호르몬이 감소된다. 이때부터 월경이 불규칙해지기 시작하는데 이 시기가 갱년기의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갱년기에 접어들면 안면홍조, 발한, 수면장애, 두통, 어지럼증, 관절통 등 몸이 변화하는 게 느껴지고 신경질적이게 되거나 우울감을 호소하는 경우도 있다. 특히 여성호르몬의 저하로 인해 질 건조감, 질염, 방광염, 요실금이 생기면 성적인 기능이 저하되었다는 생각에 자신감이 떨어지고 부부관계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어 고민이 이만저만이 아닐 것이다.

이러한 Y존 고민은 여성성형수술을 통해 개선할 수 있어 최근 들어 수요가 많아졌다. 과거에는 단순히 부부관계의 만족도를 위해 찾는 사람들이 많았다면 치료 목적으로 여성성형수술을 받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 

만약 평소 질염이 자주 일어나는 편이라면 소음순이 늘어났거나 비대칭일 확률이 크다. 이 경우 소음순수술을 진행하면 늘어난 피부를 잘라내고 모양을 자연스럽게 만들 수 있다. 이때 레이저를 사용해서 수술을 하면 흉터가 생길 걱정이 없으며, 회복 역시 빠르다. 수술 후 질염 외에도 방광염이나 소양증 등을 예방할 수 있으며, 심미적으로도 만족도 높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

골반저근육 약화와 질 근육의 탄성 저하 등의 이유로 요실금이나 자궁하수와 같은 질환을 겪고 있다면 대표적인 질성형수술로 알려진 ‘이쁜이수술’ 또는 ‘질필러’를 통해 늘어난 질의 근육 축소와 함께 탄력성을 높여 주는 것이 좋다. 최근에는 질성형 시 1cm 정도만 절개해 진행되기 때문에 출혈이 적으며, 회복기간이 짧은 편이다. 

노블스여성의원 박정인 원장은 “갱년기가 찾아오면 신체적으로도 감정적으로도 여러가지 변화가 나타나면서 혼란스러울 수 있다. 긍정적인 방향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마음의 준비가 필요하며 필요한 경우 여성성형을 통해 자신감을 회복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1년 장사 준비 물거품” 아수라장된 운주면 일대, 수해 복구 ‘막막’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
  • 영화사 다, 한국 베트남 합작 영화 센트(XENT)로 결제수단 채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