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3 00:36 (토)
전북농협, 통합물류를 통한 전북 농산물 판매확대 협약
상태바
전북농협, 통합물류를 통한 전북 농산물 판매확대 협약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4.06.10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산물 통합물류를 통해 전북 농산물 판매확대 및 농가소득 증대 기여
전북농협, 통합물류를 통한 전북 농산물 판매확대 협약
전북농협, 통합물류를 통한 전북 농산물 판매확대 협약

전북농협(본부장 김영일)은 임실군조합공동사업 산지유통센터에서 농산물 통합물류를 통한 비용 절감과 신속한 소비시장 배송을 통한 농산물 경쟁력 향상을 위해 ㈜농협물류(대표이사 최선식)와 무주·임실군 통합물류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지역본부 주관으로 이루어진 이날 협약식에는 무주농협(조합장 곽동열), 구천동농협(조합장 김성곤), 임실농협(조합장 최동선), 오수관촌농협(조합장 정철석), ㈜농협물류 대표가 참석해 다자간 공동 노력할 것을 결의했다. 농협물류에 따르면 이번 통합물류 협약을 통해 임실관내 2개 농협은 연간 3억원의 물류비용이 절감되고 무주관내 2개소는 물류시스템 체질개선을 통해 농산물 판매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그동안 전북농산물은 소비자가 인정하는 고품질 다수확 산지임에도 불구하고 생산지 개별 운송으로 높은 물류비 부담과 성출하기에는 차량 확보가 용이하지 않아 납품시기를 농쳐 판매처 확대에 한계가 있었다. 앞으로는 통합물류를 통해 급격한 물류비용 증가를 막고 안심하고 판매처에 적기 공급을 꾀할 수 있어 경영비 부담을 줄이고 농가 수익향상이 될 것을 기대된다.

협약식 이후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농협물류와 함께 지역 내 통합물류 확대하고 광역통합시스템을 구축해 전북농산물 판매확대와 농업인의 물류비 절감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전북농협 김영일 본부장은 “전북은 조합공동사업법인을 필두로 2023년 기준 원예농산물 취급액 5869억원으로 전국 도 단위 2위를 차지하는 등 산지유통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만큼 농산물 산지물류도 공동물류체계 구축 확대해 농업인 실익을 증대하는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북 학교폭력 뒤숭숭…학교·교육지원청 '유야무야' 태도로 비난 자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안병일 전북자치도 비서실장, 돌연 사표...박용석 도 서울본부장 후임 물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