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4 22:57 (월)
2024년 지역 안전수준 향상 컨설팅 공모에 전북자치도-김제시 선정
상태바
2024년 지역 안전수준 향상 컨설팅 공모에 전북자치도-김제시 선정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4.05.21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특별자치도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4년 지역 안전수준 향상 컨설팅' 공모에 김제시와 함께 최종 선정됐다.

21일 도에 따르면 행안부는 매년 교통사고 등 6개 분야를 비교 분석해 안전 등급을 발표, 이를 지역안전지수 개선과 지역 안전역량 향상을 돕기 위해 자체 컨설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공모에선 안전등급, 위해통계, 재정자주도 등을 고려한 1차 서면심사를 바탕으로 지자체의 관심도와 추진 의지, 기관 협업 가능성 등을 인터뷰해 대상 지자체를 결정했다.

선정된 전북자치도와 김제시는 오는 6월부터 약 5개월 동안 전북연구원과 국립재난안전연구원 등 전문기관을 통해 지역 안전 위험요인 분석 결과와 맞춤형 안전개선사업의 제안 등을 받게 될 예정이다.

그동안 도는 지역 안전수준 향상을 위해 전국 최초로 지역안전지수 개선 운영 지침을 지난 2022년 4월에 제정하고, 해마다 종합 계획 수립, 중점 관리분야 사업 추진·점검, 시군 및 유관기관 실무회의 등을 실시해 왔다.

도는 이번 컨설팅과 함께 미흡한 안전분야를 중심으로 시군 및 유관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업과 지역맞춤형 사업 추진으로 안전지수 개선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노형수 도 안전정책과장은 "이번 전문기관의 컨설팅을 통해 지역의 안전 취약 요인을 다시 살펴보고 분석해, 지역안전지수가 향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칼럼] 여성 외음부의 혹 ‘외음부 농양’, 방치 말고 바로 치료해야
  • 전주 에코시티 '미산초등학교' 이전 재추진 찬반투표한다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