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3 09:27 (목)
우석대 재활상담학과, 장애인 대상 직업평가 지원 나서
상태바
우석대 재활상담학과, 장애인 대상 직업평가 지원 나서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5.13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기 Win-Win 직업평가 마스터 발족…내년 4월까지 프로그램 운영

우석대학교 재활상담학과가 지역사회 장애인을 대상으로 직업평가 지원에 나선다.

재활상담학과는 4학년과 대학원생 12명으로 구성된 ‘제2기 Win-Win 직업평가 마스터 팀’을 중심으로 내년 4월 말까지 직업평가가 필요한 특수학교(학급)와 재활기관의 장애인을 대상으로 직업능력평가 등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그동안 학과에서 직업평가 관련 이론 및 현장실습 교과과정과 직업평가사 자격취득지원 비교과 과정을 거쳐 재활상담과 직업능력평가 관련 전문지식을 습득했다.

우석대 재활상담학과는 지난 2006년 호남지역 최초로 설립된 재활전문인력 양성 학과로 장애인재활상담사와 직업능력평가사, 사회복지사, 직업상담사 등의 자격을 취득할 수 있다.

또한 재활상담학과는 직업능력평가를 위한 다양한 평가도구를 보유하고 있으며, 바리스타·호텔리어·휠마스터·조향사·슈퍼마켓·임가공 직무 등의 상황 평가실을 갖추고 있다.

정승원 지도교수는 “지역사회 장애인의 성공적인 직업재활을 돕기 위해 지난해부터 Win-Win 직업평가 마스터 팀을 운영하고 있으며, 기관들의 만족도가 높았다”면서 “올해도 지역 내의 다양한 기관들과 협력하여 장애인들의 직업재활 서비스의 효율성을 높이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처진 피부에 울쎄라 리프팅, 만족도 높은 결과 얻으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