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3 23:42 (금)
남원시, 남원동부노인복지관 임시 개관 결정
상태바
남원시, 남원동부노인복지관 임시 개관 결정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3.08.30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북카페, 당구장, 탁구장 등 시설이용
- 교육체육과, 보건소와 연계한 건강프로그램 운영

남원시가 어르신들의 활기찬 노후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운영하고 있는 노인복지관의 이용이 많아짐에 따라 지난해 5월 월락동 부근에 추가 신축한 남원동부노인복지관(이하 복지관)을 오는 9월 4일부터 임시 운영할 예정이다.

복지관은 남원시 요천로 1834(고죽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지상 4층과 지하 1층의 연면적 2,996㎡의 규모로 사무실, 상담실, 프로그램실, 운동처치실, 강당 등을 갖춘 곳으로 지난해 5월, 운영을 위한 위탁법인 선정을 추진했으나 의회 5분 발언, 신문보도 등을 통해 선정 관련 의혹이 지속됨에 따라 자체 조사 실시한 결과, 선정된 수탁법인이 취소된 바 있다. 이후 해당 법인이 행정심판 및 행정소송을 제기함에 따라 정상 운영이 장기화될 것으로 예상, 어르신들의 복지관 이용 불편이 지속될 것으로 판단되어 시에서 임시직영 방안을 내놓았다.

임시 개관된 복지관은 당분간 시에서 직접 운영하며, 개관 첫날인 9월 4일(월)부터 8일(금)까지는 복지관 이용을 위한 회원등록 기간으로 등록신청을 받을 예정으로, 실질적인 시설 이용은 9월 11일부터 가능하다. 시설 이용은 1층의 북카페와 사무실, 4층의 당구장, 탁구장, 프로그램실 등만 이용 가능하고, 남원시 교육체육과·보건소와 연계한 건강관련 프로그램 등이 일부 운영될 계획이며, 식당은 운영되지 않는다.

남원시 관계자는 “이번 임시개관으로 어르신들의 다양한 욕구가 모두 충족될 순 없겠지만 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적극적으로 운영해 임시운영의 부족함을 채워갈 계획이며, 동부노인복지관이 하루빨리 정상 운영돼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생활을 지원하는 기능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