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4 09:42 (금)
정운천 의원 대표발의 ‘한국마사회법’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상태바
정운천 의원 대표발의 ‘한국마사회법’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3.05.26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마권발매 근거 및 건전화 방안 수립 규정 마련
코로나19와 같은 재난으로부터 경마·말산업 종사자 보호 및 권익 보장
정 의원, “축산발전기금, 농어촌특별세, 레저세 등 각종 제세금 확보로 국가재정 긍정적 역할 기대”

불법사설경마 이용자를 합법시장으로 견인하고 한국 경마와 말산업에 활력을 줄 수 있는 ‘온라인 마권발매’ 근거 규정이 마련됐다.
  
국민의힘 정운천 의원(비례대표)이 대표발의한 ‘한국마사회법 일부개정법률안’의 골자가 담긴 ‘한국마사회법 일부개정법률안(대안)’이 지난 25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26일 밝혔다.
  
그간 코로나19 사태로 경마경기가 장기휴장 및 축소 운영되면서 이로 인한 경마 매출의 감소로 경마·말산업이 위축되고, 불법사설경마 시장 규모가 확대되는 등 사회적인 문제가 제기되고 있었다.
  
이에 정운천 의원은 ‘온라인 마권발매 근거와 건전화 방안’의 내용이 담긴 마사회법 개정안을 2020년 10월 발의했으나, 당시 정부 측이 반대 입장을 고수하며 법안 통과가 불투명한 상황이었다.
  
정 의원은 예결위와 상임위에서 정부에 당시 코로나19로 존폐 위기에 빠진 경마산업과 말산업을 지키자는 개정안 취지를 설명한 뒤 “미국·독일·프랑스·영국 등 해외 주요국이 온라인 마권발매를 허용하고 있어 우리나라도 온라인 마권발매를 허용하여 디지털 시대에 발맞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불법사설경마 시장의 규모가 합법경마 매출액과 비슷하거나 상회하고 있기에 불법사설경마 이용자들을 합법시장으로 견인하기 위한 온라인 마권발매의 필요성을 주장하고 농식품부 담당 공무원을 직접 만나는 등 개정안 통과를 위해 총력을 기울였다.
 
정운천 의원은 “이제라도 코로나19와 같은 재난으로부터 경마·말산업 종사자들을 보호하고 권익을 보장할 수 있는 결실을 맺게 돼 매우 기쁘다”며 개정안 통과의 소회를 밝혔다.
  
이어 “온라인 마권발매가 시행되면 마사회 이익금의 70%로 조성되는 축산발전기금 또한 늘어나 축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며 “또한 농어촌특별세, 레저세 등 각종 제세금을 확보하여 국가재정에도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온라인 마권발매 근거, 건전화 방안 수립 규정 등이 포함된 ‘한국마사회법 일부개정법률안’은 공포 후 1년 뒤 시행되며, 농식품부 승인하에 시범운영 될 예정이다. 
서울=전광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처진 피부에 울쎄라 리프팅, 만족도 높은 결과 얻으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