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9-24 10:42 (일)
제29회 전국한지공예대전 대상에 박경희씨 ‘멋진 신사의 지승가방’
상태바
제29회 전국한지공예대전 대상에 박경희씨 ‘멋진 신사의 지승가방’
  • 송미경 기자
  • 승인 2023.05.05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우수상에 김초순 ‘의걸이장’·최기수 ‘옥수수 따는 날’
제29회 전국한지공예대전 대상, 박경희 ‘멋진 신사의 지승가방’.
제29회 전국한지공예대전 대상, 박경희 ‘멋진 신사의 지승가방’.

제29회 전국한지공예대전 대상에 박경희(59·광주시)씨의 ‘멋진 신사의 지승 가방’이 선정됐다.

전주시와 전국한지공예대전 운영위원회, 한국전통문화전당은 지난 4일 ‘제29회 전국한지공예대전’수상작을 선정·발표했다.

전국한지공예대전은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전통부문 20점 △현대부문 65점 △문화상품 및 기타부문 41점 등 총 126점이 접수돼 심사를 진행했다.

박동삼 심사위원장을 비롯, 한지공예 전문가 총 7명의 심사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엄격한 심사를 진행, 이번 수상작을 선정했다.

박동삼 심사위원장은 "전통공예의 전승과 창작이라는 무한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재현과 익숙함을 벗어나 새로운 즐거움을 제공한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있다"면서 "특히 우리의 삶이 빠르고 다양하게 바뀌는 현재에 공예와 인간이 만나는 지점이 다양해지고 있음을 인식해 미래에도 공예가 새로운 가치를 생산해 내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대상작인 박경희 작가의 ‘멋진 신사의 지승 가방’(문화상품 및 기타부문)은 서류가방, 크로스백, 클러치백을 한지 지승공예의 전통기법을 활용해 만든 작품이다. 이 작품은 한지를 소재로 미적 감각은 물론 소재의 다양성 측면에서 한지산업의 발전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 전통부문 김초순 작가의 ‘의걸이장’.
최우수상, 전통부문 김초순 작가의 ‘의걸이장’.

최우수상에는 전통부문 김초순 작가의 ‘의걸이장’·현대부문 최기수 작가의 ‘옥수수 따는 날’, 우수상에 전통부문 이정수 작가·현대부문 문수연 작가, 문화상품·기타부문에는 권해선 작가가 각각 이름을 올렸다.

시상은 오는 16일 오후 2시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장에서 진행되며, 대상은 1000만원, 최우수상 500만원, 우수상 200만원의 상금이 각각 수여된다.

전국한지공예대전 수상자들 중 초대작가전에서는 최계영 작가(작품명:forest stoer)가 ‘올해의 초대작가상’으로 선정됐다.

입상작은 오는 15일부터 28일까지 한국전통문화전당 3층 기획전시실, 초대작가전은 한지산업지원센터 2층 전시실에서 각각 전시될 예정이다. /송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신규 직원 채용에도 원칙 벗어나 인맥이나 조합장과의 친분이 결정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 지역경제 살리기 동참
  • 전주농협 노동조합, 전주지검에서 ‘전주농협 인사비리 의혹 및 부동산 매입 의혹 수사촉구’
  • 전주농협 임인규 조합장 소유(배우자 공동명의)인 축사 불법행위 난무... 논란
  • 농어촌공사 전북본부, 행복·꿈 더하기(+) ESG경영 캠페인
  • 전북에도 후면번호판 단속 카메라 도입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