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22:10 (월)
국립남도국악원 대표 공연 '섬', 남원에서 관객과 만난다
상태바
국립남도국악원 대표 공연 '섬', 남원에서 관객과 만난다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3.02.27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남도국악원의 대표 공연 작품 '섬'이 남원에서 관객과 만난다. 오는 3월 3일과 4일 이틀간 국립민속국악원에서 펼쳐지는 이번 순회공연 작품 '섬'은 지난해 제작에 착수, 창작 초연한 작품으로 국립남도국악원(진도) 초연 공연과 국립국악원(서울) 초청 공연을 통해 일반 관객은 물론 예술 평론가들에게도 큰 호평을 받은 국립남도국악원 대표 작품이다.

살아가기 녹록치 않은 ‘섬’ 이라는 공간에서 거친 파도와 바람, 자연과 싸우며 때론 그것에 순응하며 살아가는 우리네 가족 이야기와 함께 격동의 대한민국의 현대사를 함께 담담하지만 진솔하고 묵직하게 그려 나간다. 무엇보다 이 작품의 가장 큰 특징이면서 내외로부터 호평을 받았던 점은 90분간 펼쳐지는 수많은 노래와 연주, 그리고 극의 전개와 흐름을 위한 음악적 표현을 진도와 남도 지역의 토속민요와 음악적 소재를 적극 활용 했다는 점이다. 

토속민요와 민속음악만을 사용한다는 쉽지 않은 전제와 시도를 통해 마침내 별도의 창작음악 없이 민속음악만으로 다양한 음악적 색채감을 구현하였고, 이를 바탕으로 전체 작품 연출의 일관된 방향성과 높은 예술적 성숙을 이루면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대표 작품 '섬'의 연출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문화올림픽 총감독과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문화공연 등을 연출한 김태욱 연출이 맡았으며 뮤지컬 '라디오 스타'의 각본과 국립정동극장 정기공연 '소춘대유희' 등의 극작을 맡은 강보람 작가가 극작을 맡았다. 또한 국악계의 거장이자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예술감독을 역임한 김영길이 음악감독 등 각 분야의 최정상들이 참여하여 손발을 맞췄다.

이번 순회 공연은 3월 3일 오후 7시 30분과 4일 오후 3시 국립민속국악원 예원당(남원) 무대에서 만날 수 있다. 공연 관람은 전석 무료이며, 예약은 전화(063-620-2319) 및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서 가능하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전북혈액원, 생명나눔업무 협약식
  • '2024 WYTF 전국유소년태권왕대회'서 실버태권도팀 활약
  • 남경호 목사, 개신교 청년 위한 신앙 어록집 ‘영감톡’ 출간
  • 옥천문화연구원, 순창군 금과면 일대 ‘지역미래유산답사’
  • 전민일보배 야구대회 초대 우승 '캡틴 코리아산업'…준우승 '세아베스틸'
  • 이수민,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 여자부 풀코스 3연패 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