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12-01 01:02 (금)
전북도교육청, 교육기관 현업업무종사자 건강관리 지원 나서
상태바
전북도교육청, 교육기관 현업업무종사자 건강관리 지원 나서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3.02.23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이 공립학교 및 교육행정기관에서 근무하는 현업업무종사자의 건강관리 지원에 나섰다. 도교육청은 산업재해를 예방하고, 교육기관(학교) 현장의 안전보건 문화 조성을 위해 3월부터 현업업무종사자를 대상으로 건강상담과 보건교육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건강상담 대상자인 현업업무종사자는 공립학교 및 교육행정기관에서 급식, 청소, 시설관리 등의 유해·위험업무에 종사하는 이들이다. 건강상담은 도교육청에서 산업보건의로 위촉한 예방의학 및 직업환경의학 전문의가 참여해 최근 2년 이내 일반건강검진 결과를 바탕으로 기초질환 확인과 건강관리 지도를 해준다. 또 근무환경 개선 및 쾌적한 작업환경 조성을 위해 필요한 의학적 지식도 안내한다.

운영방식은 대면과 비대면을 병행한다. 대면 방식은 건강관리가 필요한 기관(학교)에서 건강상담 신청을 하면 산업보건의와 일정 등을 협의 후 건강상담을 진행한다. 대면이 어려운 상황에서는 비대면 건강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도교육청 인성건강과 홈페이지를 통하여 온라인으로 건강상담을 신청하고, 산업보건의의 답변을 받을 수 있다. 상담가능한 전문분야는 뇌졸중, 뇌경색, 협심증, 심근경색 등 뇌심혈관질환과 직업병 관리 등이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은 현업업무종사자들에게 보건교육도 제공한다. 산업안전보건 컨설팅 시 건강 유해·위험요인에 대한 현장 맞춤형 보건교육을 운영할 예정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물질안전보건자료 교육, 산업재해 사례를 통한 상황별 응급처치 교육, 직업성 질병예방 및 보호구 착용·관리 교육, 건강진단에 따른 건강관리 교육 등이 있다. 

도교육청 이서기 인성건강과장은 “건강상담과 보건교육 운영이 현업업무종사들의 건강유지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산업재해 예방 및 건강한 일터 조성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학생들과 함께 달리는 군산부설초 김신철 교장 ‘눈길’
  • 신천지 세 번째 ‘10만 수료식’도 안전·질서 모범으로 성료
  • 고공행진하는 금값에 안전자산 금 주목
  • 상무초밥, 수험생 위한 50% 할인 이벤트 진행
  • 샤이니 키 & NCT DREAM 런쥔이 찾은 대둔산... 탐방객 42만명 기록
  • “전북에서 권위있고 수준높은 가요제 만들고 싶었다”...제1회 만경강 가요제 총 기획자 변지훈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