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4 11:13 (금)
전북문화관광재단, 2023년 거리극축제 노상놀이야 공연프로그램 5개 시·군 선정
상태바
전북문화관광재단, 2023년 거리극축제 노상놀이야 공연프로그램 5개 시·군 선정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3.02.21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경윤, 이하 재단)은 2023년 전라북도 거리극축제 노상놀이야(이하 노상놀이야) 사업대상지 및 공연프로그램 공모에서 5개 시·군을 최종 선정했다. 거리극축제 노상놀이야는 도내 대표 관광지의 지역 기반 콘텐츠를 활용한 퍼레이드형 공연 프로그램으로 주말 낮 시간대 상설 운영된다.

선정된 시·군(사업수행 주체)은 ▲고창 고창농악보존회 ▲부안 포스댄스컴퍼니 ▲익산 국악예술원 소리뫼 ▲남원 협동조합 지리산권마실 ▲전주 사회적기업 합굿마을 문화생산자 협동조합 등이다. 이들은 올해 5개 시·군에서 4월부터 11월까지 71여 회 이상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고창농악보존회 주체 공연프로그램은 ‘문화유산 퍼레이드-고창풍류 구경가세’이다. 고창 학원관광농장에서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며 내용은 고창 대표 관광지인 학원농장 일대에서 개최되는 축제(청보리밭 축제, 가을꽃 축제) 컨셉에 맞춰 고창농악과 판소리를 결합한 문화유산 퍼레이드이다.

부안 포스댄스컴퍼니 주체 공연프로그램은 ‘환상 퍼레이드’이다. 부안군 축제장 일원에서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며, 내용은 부안 문화소재로 구성된 퍼레이드이다. 익산 프로그램은 국악예술원 소리뫼 주체의 ‘백제무왕 납시오 행차 퍼레이드’이다. 익산 미륵사지 및 지역 축제장 일원에서 6월부터 10월까지 진행되며, 내용은 백제 무왕 스토리의 마당극 공연과 취타대, 기놀이 깃발단 등을 포함한 퍼레이드 행렬이 진행된다.

남원 지역은 협동조합 지리산권마실의 ‘조선에서 돌아온 황희정승!’이 남원 광한루원과 남원예촌 일원에서 5월부터 10월까지 진행한다. 내용은 광한루를 건립한 방촌 황희 중심이 역사 해학극으로 체험마당, 풍물놀이, 소리춤판, 퍼레이드로 구성된 공연이다.

전주 사회적기업 합굿마을 문화생산자협동조합 ‘한옥마을 전통연희 퍼레이드’는 전주 한옥마을 태조로에서 5월부터 10월까지 진행한다. 공연내용은 동학 전주성 입성의 흥겨운 모습을 전통 퍼레이드 형식과 소규모 거접 마당놀이로 표현했으며, 전북무형문화재(제63호 전주기접놀이), 구전 민속들로 구성된 전주에서만 볼 수 있는 공연이다.

재단 이경윤 대표이사는 "2023 전북 아시아 태평양 마스터스대회, 새만금세계잼버리 등 전라북도 메가이벤트와 노상놀이야 사업을 연계해 진행 할 예정이다”며 “노상놀이야 사업이 지역 문화관광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처진 피부에 울쎄라 리프팅, 만족도 높은 결과 얻으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