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7 21:02 (월)
전북도와 14개 시·군, 성공적인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에 뜻 모은다
상태바
전북도와 14개 시·군, 성공적인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에 뜻 모은다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3.02.09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의 지역적·역사적·지리적 특성을 살려 새롭게 시작하는 '전북특별자치도'를 위해 김관영 도지사를 비롯해 14개 시장·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8일 도청 종합상황실에서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백병배기자
전북의 지역적·역사적·지리적 특성을 살려 새롭게 시작하는 '전북특별자치도'를 위해 김관영 도지사를 비롯해 14개 시장·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8일 도청 종합상황실에서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백병배기자

전북도가 내년 1월 18일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을 앞두고 도내 14개 시·군의 관심과 참여를 독려하기 위한 자리를 가졌다. 

전북의 지역적·역사적·지리적 특성을 담은 '전북형 특례' 발굴을 전북도만의 일이 아닌 14개 지자체의 일로 만들겠다는 각오인데, 특자도 출범 준비에 소극적인 시·군과 어떻게 소통해 나갈 것인지에 대해서도 함께 풀어가기로 했다.

8일 도는 도청 종합상황실에서 김관영 지사를 비롯해 14개 시장·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특별자치도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서 도와 14개 시·군은 지역 경쟁력 제고를 위한 전북형 특례 발굴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전북특별자치도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 전북형 특례 발굴을 비롯해 관련 법령 제·개정 및 제도 개선, 비전 확산과 공무원 역량 강화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도는 지난달에 과 단위의 '특별자치도추진단'을 조직해 정부부처 및 강원 등과 네트워크 구축을 시작했다. 그러면서 전북특별자치도의 특수성·강점을 살리기 위한 전북형 특례 발굴도 시작했다. 

행정부지사를 단장으로 도-시·군 전문가들이 연합한 '특례사업 발굴추진단'을 구성해 운영중인 도는 다음달 국무조정실에 구성되는 '전북지원과 위원회'와 연동하면서 전북형 특례법안을 통과시키기 위한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도민 설명회와 전문가 토론회 등을 통해 도민 이해와 공감대를 형성하는 동시에 명칭변경에 따른 주민등록정보, 지적 정보 등 행정정보 정비를 차질없이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관영 지사는 "전북특별자치도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내실있는 특례정책 추진으로 도민들의 체감할 수 있는 새로운 전북을 만들겠다"며 "전북도와 14개 시·군이 도민들의 자긍심을 높이고 각계각층의 도민들이 행복할 수 있도록 전북특별자치도의 성공적인 출발을 위해 온 힘을 다해 협력해 나가는 만큼, 도민들께서도 많은 관심과 힘을 모아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