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9 10:36 (목)
무주군, 겨울철 꿀벌 피해 최소화 나서
상태바
무주군, 겨울철 꿀벌 피해 최소화 나서
  • 한용성 기자
  • 승인 2022.11.28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봉 농가 대상 교육과 주의사항 당부

무주군이 겨울철 꿀벌 피해 최소화를 위해 교육과 양봉 농가를 대상으로 교육과 주의사항을 당부하는 등 월동 준비를 시작했다. 무주군에 따르면 양봉농가가 월동기 피해저감 관리요령을 숙지하고 피해방지에 적극 참여를 유도하는 등 월동꿀벌 피해 최소화를 위한 대책에 나선다.

군은 일부 양봉농가에서 벌꿀, 로열젤리 등 양봉산물을 8월까지 생산하면서 응애 방제 적기인 7월에 방제가 제때 이뤄지지 않아 응애(진드기과 곤충)가 확산될 우려가 있다고 보고 있다.

이에 군은 겨울철을 맞아 꿀벌이 약화 또는 폐사할 우려가 있어 각 농가에 꿀벌 방제약품 내성 방지를 위해 약품 교체 사용방법 및 주의사항을 당부했다. 

군은 지난 24일 농업기술센터 세미나실에서 전문가를 강사로 초빙한 가운데 양봉 농가를 대상으로 월동 봉군 피해 방지를 위한 사양관리(총제적 관리)와 방제약품 및 약제 선택 등 방제 관련 교육을 실시했다. 

군은 벌통 내부의 온습도 변화를 파악할 수 있도록 ICT 장비를 적극 설치하고 이상 발생시 군에 신고할 것을 각 농가에 주문했다. 또 여왕벌 산란이 이뤄지지 않도록 일정 온도 이하로 벌통 내부관리 및 먹이를 충분히 급여해야 한다.

무주군 농업정책과 김완식 과장은 “월동 꿀벌 피해 방지와 신속한 확산 차단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일선 농가의 적극적인 방제와 발생 시 무주군에 신고가 매우 중요하다”라며 “농가의 적극적인 참여와 노력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