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1-29 16:56 (일)
진안에 국내 최초 탄소제로형 생태마을 조성
상태바
진안에 국내 최초 탄소제로형 생태마을 조성
  • 전민일보
  • 승인 2022.11.22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K-water, 탄소제로형 생태마을 시범사업 추진협약

 

진안군 용담호 주변에 국내 최초 탄소제로형 생태마을이 들어선다.
진안군과 K-water 용담댐지사, 금강유역환경청, 주민협의회는 22일 용담댐지사 상황실에서 국내 최초로 탄소제로형 생태마을 시범 사업을 추진하기로 협약을 맺었다.
이들 기관은 이날 협약을 통해 안천면 노성리, 삼락리, 신괴리 일원에 탄소제로형 생태마을을 시범적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주요 사업 내용은 △탄소흡수(수변생태벨트, 생태습지원, 둘레길 산책로) △탄소저감(햇빛발전소추진, 시설재배지 태양광설치, 스마트팜 조성) △물순환(빗물저금통, 스마트관수, 친환경퇴비함) △주민지원사업(에코마켓, 커뮤니티센터, 게스트하우스 운영)으로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기관 간 상호 협력 등이다.
전춘성 군수는 “용담댐 주변 지역 대상 주민참여형 탄소제로 마을 조성을 통해 지역 상생협력 및 댐 상류 물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용담댐의 가치를 높이고 지역발전의 성장동력화하는 일에 행정력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개 같지 않는 개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신천지예수교회 “새해 또 한 번 10만 수료 이뤄낼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