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1 01:13 (수)
이전석 부안 부군순, 2023년 예산 확보 발품행정
상태바
이전석 부안 부군순, 2023년 예산 확보 발품행정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2.11.18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방문...현안 해결 적극 협조 요청 "지속적인 예산 증액 삭감 방지 총력"

이정석 부안군 부군수는 17일 지역 현안사업과 정부예산안에 미반영된 사업에 대한 예산반영 협조를 요청하기 위해 국회를 찾아 발품행정을 펼쳤다. 

이날 이정석 부군수는 지역구 국회의원인 이원택 의원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 정운천·유동수·한병도·이용호 의원을 방문해 부안군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필요성을 집중적으로 설명했다.

구체적으로는 생태정원과 함께하는 갯벌 치유센터 조성(170억원)과 국도30호선(석포~운호) 확․포장(487억원), 줄포지구 배수개선 사업(172억원), 새만금 환경생태용지 2-1단계 조성(2288억원) 등을 차례로 설명하며 부안군에 필요한 현안사업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이어 국회상주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전북도 국가예산팀을 비롯해 실무자들을 격려하고 지역 연고 국회의원 보좌관들을 만나 국회단계 국가예산 대응을 위해 유기적 협력을 당부했다. 

이정석 부군수는 “내년도 정부예산 편성기조가 기존 확장재정에서 건전재정으로 전면 전환하는 등 신규사업 반영을 억제하고 있어 예산확보가 쉽지 않을 전망”이라며 “2023년 예산이 확정되는 날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국회 동향을 발 빠르게 파악해 지속적으로 예산 증액 및 삭감 방지를 위해 사활을 걸겠다”고 강조했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