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4:23 (금)
전북대 중앙도서관, 한국의 헬렌켈러로 알려진 구경선 일러스트 작가 작품전시회 개최
상태바
전북대 중앙도서관, 한국의 헬렌켈러로 알려진 구경선 일러스트 작가 작품전시회 개최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10.04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중앙도서관(관장 정안성 교수)이 청각 및 시각장애를 딛고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구경선 일러스트 작가의 작품 전시회를 연다. 국립대학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오는 11월 18일까지 전북대 중앙도서관 1층 더커먼스 내 전시공간에서 마련되는 이번 전시는 장애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대학이 지역민들과 문화로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의 헬렌켈러’로 대중들에게 알려져 있는 구 작가는 귀 큰 토끼 캐릭터 ‘베니’로 다양한 전시와 스토리텔링 활동을 통해 많은 이들에게 장애에 대한 인식 개선과 새로운 발견을 일반인들에게 일깨워주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도 베니 캐릭터에 대한 소개와 작품 전시, 그리고 구 작가 개인의 장애 극복 이야기 등이 펼쳐진다.

정안성 전북대도서관장은 “구경선 작가의 삶과 작품을 통해 장애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고, 동시에 성공적인 사회 통합의 장을 조성하기 위해 이번 전시를 마련했다”며 “대학 구성원뿐 아니라 지역민들도 이번 전시에 많이 참여해 장애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갖고, 작품과 그의 이야기로 따뜻해지는 가을날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MOSDEX, FTX에서 차익거래 중단 발표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