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9 09:32 (화)
정읍 사회적기업 (사)둘레 인문학 토크콘서트 ‘농담’ 성료
상태바
정읍 사회적기업 (사)둘레 인문학 토크콘서트 ‘농담’ 성료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2.10.03 2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단을 운영하는 사회적기업 ()둘레(이사장 안수용)의 인문학 토크콘서트 농담이 지난달 29일 연지아트홀에서 성황리 마무리됐다.

이번 공연에서는 사회자 오정해와 줄타기 명인 권원태의 케미가 돋보이는 무대를 꾸몄다. 권원태 명인은 정읍시 첫 번째 실내 줄타기 공연을 통해 9농담주제인 가을의 기운으로 가득 채웠다.

특히, 권원태 명인은 재치 있는 입담과 줄 위에서의 아슬아슬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시민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안수용 이사장은 정읍의 문화예술 발전 및 예술가들의 활발한 교류가 이뤄지길 바란다일상에 내재된 문화 DNA를 발현시켜 시민들의 삶이 더 풍성해 질 수 있는 ()둘레의 다양한 사업에 많은 관심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인문학 토크콘서트 농담2019326시작(詩作)’이란 부제로 총 13차례 동안 전석 매진을 기록한 정읍만의 독보적인 공연이다.

영화 서편제의 주인공이자 국악인 오정해가 진행을 맡아 더욱 화제를 모았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