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2 15:17 (금)
김수흥 의원, “국토안전관리원 경영평가 결과 미흡한데 기관장·임원 성과급 잔치 벌여
상태바
김수흥 의원, “국토안전관리원 경영평가 결과 미흡한데 기관장·임원 성과급 잔치 벌여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2.10.03 12: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3년 경영평가 2019년 D(미흡)등급, 2020년 C등급(보통), 2021년 C등급
고객만족도 2019년 86.3점, 2020년 87점, 2021년 85.1점으로 저조
반면, 기관장 성과급 2020년 1,600만원, 2021년은 3,200여만원, 2021년 2,800여만원 받아

 

김수흥 의원

국토안전관리원이 저조한 경영평가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기관장·임원 성과급 잔치를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수흥 의원(익산갑)이 지난 2일 국토안전관리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3년간 경영평가 결과를 보면  2019년 D(미흡)등급, 2020년 C등급(보통), 2021년 C등급을 받았다.

반면, 같은 기간동안 기관장이나 임원들에 대한 성과급 지급은 오히려 2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고객만족도 조사에서도 계속해서 저조할 결과를 나타내고 있는데, 최근 3년간 고객만족도 조사결과 2019년 86.3점, 2020년 87점, 2021년 85.1점 등 해마다 하락했다.

그럼에도 기관장과 임원(3명)이 받는 성과급은 기관장이 2020년 약 1,600만원, 2021년은 약 3,200여만원, 2021년은 2,800여만원(추후 2022년 경평 결과(2023.6)에 따라 추가로 더 받을 수 있음)을 받았다.

김수흥 의원은 “공공기관 운영성적은 저조한데 성과급 지급에서는 잔치를 벌였다”고 지적하면서 “고객만족도 결과도 나아지지 않는 것을 볼 때 공공기관의 책임과 역할을 다하고 있는지 따져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건설공사 및 시설물의 안전관리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고 거듭 강조한 뒤 "의정활동을 국토교통위원회에서 하고 있는만큼 건설공사 및 현장을 샅샅이 누벼 안전최고, 행복최고로 국민의 안전과 복리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전광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정권 2022-10-04 09:36:55
전 정권때 일어난 일인데 민주당의원이 ㅠㅠ 교육 좀 시키길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MOSDEX, FTX에서 차익거래 중단 발표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