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9 01:05 (화)
고창군 상하면 온정나눔빨래터 주민 큰 호응
상태바
고창군 상하면 온정나눔빨래터 주민 큰 호응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2.09.15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상하면(면장 성현섭)의 ‘온정 나눔 빨래터’가 지난 5월 본격 운영을 시작한 이후 지속적으로 주민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코로나 거리두기가 해제된 올 추석연휴 다음날인 13일에는 이불 60여채를 세탁하는 등 주민의 복지 향상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온정 나눔 빨래터는 상하면 소재지 온정 나눔터 1층에 마련되어 영업용 세탁기와 건조기 각 2대를 갖추고, 농번기에는 주중 2일, 농한기에는 주중 3일 운영된다.

 

신평마을 주민은 “명절에 덮고 잔 이불을 빨려면 몇날 며칠이 걸리는데 온정나눔 빨래터에서 하루만에 보송보송하게 세탁에 건조까지 해주니 정말 편하고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성현섭 상하면장은 “두꺼운 솜이불 등 대형이불을 깨끗하게 세탁해 쾌적한 환경에 조금 이나마 도움을 드릴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불편함을 세심히 살펴 마을 복지의 질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