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7 11:22 (수)
전북대 링크3.0사업단, 저탄소 검증 한우 1호 판매점 정읍에 개소
상태바
전북대 링크3.0사업단, 저탄소 검증 한우 1호 판매점 정읍에 개소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09.01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링크3.0사업단(단장 송철규 교수, 이하 사업단)이 세계 최초로 소의 유전체 분석 시스템 개발을 통해 출시한 ‘저탄소 검증 한우’를 일반인들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사업단은 정읍한우육종협동조합(이사장 박승술), 전북대 교원창업기업 멜리엔스(대표 이학교 교수) 등과 함께 축산 탄소 감축량을 추적·검증하는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생산된 저탄소 검증 한우를 만나볼 수 있는 1호 판매점을 1일 정읍에 개소했다고 밝혔다.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으로 생산되는 ‘전북대 표’ 저탄소 한우가 정읍 한우와의 콜라보를 통해 본격 산업화의 길에 들어선 것이다. 정읍에서 판매되는 저탄소 검증 한우는 유엔식량기구 평균 기준에 비해 소고기 1kg 당 16.6kg 이상의 탄소발자국이 감축된 것을 검증했다. 이 기술이 축산에 도입돼 상용화 된 것은 세계에서 처음이다.

저탄소 한우 검증은 국내표준사양관리 기준을 엄격히 준수하는 정읍지역 생산 농가에서 사육된 소의 유전정보와 이력 등의 데이터를 추적 분석하고, 이를 통해 탄소 저감이 얼마나 이뤄지는지를 확인하는 시스템을 통해 이뤄진다. 소고기는 1kg 생산 시 평균 25.5kg의 탄소발자국이 배출되는데 비해 저탄소 검증 한우는 약 8.9kg이 줄어든 것을 확인했다고 전북대 연구진은 밝혔다.

이를 통해 유전체 기반으로 저탄소 한우 암소를 선발하고, 이를 대물림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경우 지속가능한 저탄소 한우를 생산해 축산탄소중립 목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대는 이러한 저탄소 검증 기술에 대해 국내 및 국제특허를 출원했다.

전북대는 축산탄소중립을 위해 향후 5년 내 소에서 발생되는 축산탄소발자국을 연간 약 60만 톤 감축한다는 목표다. 이를 탄소배출권 유럽 평균 금액으로 환산할 경우 약 780억 원에 달한다. 단순히 고품질의 저탄소 소고기를 생산하는 것이 머무는 것이 아니라 탄소국경세 등 세계적인 흐름에 선제적 대응이 가능하다는 분석이다. 

2017년도의 경우 국내산 소고기는 23만 9000천 톤이 생산되었으며, 7개 나라로부터 총 344톤의 소고기를 수입했다. 유통물량을 기초로 산출한 국내산 소고기와 수입소고기의 평균 탄소발자국은 각각 13.9와 17.9로 수입소고기의 탄소발자국이 29% 높았다.

국내산과 수입 소고기를 합한 국내 소비기준 소고기 온실가스 총배출량은 약 1400백만 톤이며, 수입 소고기를 국내산으로 대체할 경우, 자급률이 10% 증가할 때 마다 34만5000천 톤의 온실가스를 감축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산 소고기 보다 탄소발자국 경쟁력이 낮은 소고기를 수입하여 소비하는 형태는 결과적으로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을 순 증가시키는 결과를 가져올 것으로 분석된다. 

현재의 국내산 소고기 탄소중립 경쟁력 수준과 향후 저탄소 형질 한우 개량을 통한 어 적정 사육두수를 유지하면서 탄소발자국을 줄여갈 경우, 수입 소고기를 대체 하면서 우리나라는 물론 세계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 상용화 되는 전북대의 개체별 구체적인 탄소 저감량을 계측하는 검증 기술은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축산탄소중립 발전의 기반으로 사용될 수 있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크다. 한편, 이날 개소식 이후 열린 토론회에서는 저탄소 검증 한우 수석 연구자인 전북대 허재영 교수(동물생명공학과)가 그간 연구 성과를 발표했다. 허 교수는 “현재까지 한우 7만 두 검증 시스템을 구축했으며, 연내 10만두 규모로 확장해 산업화 기반 조성을 위한 연구를 이어 가겠다”고 밝혔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정읍시 취업박람회 ‘구인·구직 열기’ 후끈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