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18:10 (금)
도내 시설물 3705개소, 안전관리 실태 현장점검 나선다
상태바
도내 시설물 3705개소, 안전관리 실태 현장점검 나선다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2.08.18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오는 9월 30일까지 도내 시설물 3705개소의 유지관리 실태 등을 집중 점검하기로 했다.

17일 도에 따르면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 적용을 받는 도내 시설물은 총 3705개소로 공동주택 1595개소를 비롯해 교량 1074개소, 터널 52개소, 옹벽·절토사면 49개소, 공동주택 외 기타 건축물 및 하천시설 935개소 등이다. 

이 중 군산시 옥도면에 설치된 대장교는 교량의 노후화로 인해 재난위험시설인 D등급으로 지정 관리되고 있다.

도는 사업비 69억원을 투입해 교량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재가설(L=31m, B=8.5m)해 내년 6월경에 완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현장점검에서 신병기 도 특별사법경찰과장은 대장교 현장을 찾아 군산시청 관계자 및 민간 전문가와 합동으로 시설물의 구조·교량·안전분야 전반을 살피고 재난위험 시설물 해소 계획 및 대책 등 해결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신병기 과장은 "시설물의 안전관리 사각지대를 중점으로 점검해 도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포항융합산업기술지구 입주예정 주민들, 초등학교 조기 개교 민원 제기
  • 추석 연휴 가볼만한곳 청정 가을 동물나라 ‘알파카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