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7 11:22 (수)
고창군, 소 전업농가 구제역 백신항체 일제 검사 추진
상태바
고창군, 소 전업농가 구제역 백신항체 일제 검사 추진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2.07.10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이 구제역 발생과 유입차단을 위해 이달 31일까지 3주간 관내 소 전업 농가(287호/3만7358두)를 대상으로 구제역 백신항체 일제 검사를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이는 백신항체 형성유무 확인과 구제역에 대한 면역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것이다. 상반기 내 백신항체 검사가 이뤄지지 않은 한육우‧젖소 전업농가가 이번 일제 검사 대상이다. 시료채취는 군 공개업수의사가, 항체검사는 동물위생시험소에서 분담 추진한다.

 

시료채취는 농가당 5마리씩 채혈하고, 검사 결과 항체양성율 저조농가는 재검사를 실시해 법적 기준치(80%) 미만의 경우 과태료 처분과 중점관리 대상농가로 특별관리 하는 등 행정조치를 받게 된다.

 

고창군 관계자는 “일제검사는 상반기 일제 예방접종 실시여부를 확인하고 올바른 백신접종으로 구제역 면역력을 최대로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며 “축산 농가에선 백신 접종을 포함해 꼼꼼한 축사 내‧외부 소독 등 기본에 충실한 자발적 차단방역에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정읍시 취업박람회 ‘구인·구직 열기’ 후끈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