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08 09:46 (월)
심 민 임실군수, 청원조회로 민선 8기 출범
상태바
심 민 임실군수, 청원조회로 민선 8기 출범
  • 문홍철 기자
  • 승인 2022.07.04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대 첫 3선 군수, '임실에 산다는 것, 자랑되도록 하겠습니다'
8천억 예산시대 달성, 섬진강 르네상스 완성 등 성공 군정 포부로 밝혀
심 민 임실군수가 지난 1일 청원조회로 민선 8기 심민호의 힘찬 출발을 알리며 군정수행에 나섰다.  

 

역대 무소속 첫 3선 군수가 된 심 민 임실군수가 지난 1일 청원조회로 민선 8기 심민호의 힘찬 출발을 알리며 군정수행에 나섰다.  

심민 군수는 이날 3층 문화강좌실에서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민선8기 출범 청원조회에서“임실에 산다는 것을 자랑으로 삼도록, 앞으로 4년 혼심을 다해 일하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힘차게 출발했다. 

특히, 심 군수는 이 자리에서“지난 6월 1일 지방선거에서 사상 첫 3선 임실군수라는 새 역사를 만들어 주신 군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군민과 함께 자랑스런 임실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어“오늘부터 시작되는 민선 8기 4년 동안, 지금껏 추진해온 현안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잘 마무리하고, 군민들에게 약속한 민선 8기 비전을 착실하게 실현하겠다”고 약속했다.

심 군수는 아울러“오는 8월 예정인 제2회 추경에서 우리 군 재정 규모가 무려 6300억원을 넘게 됐다”며“앞으로의 4년 동안 제가 공약했던 예산 8천억원 시대를 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서 달성하겠다”고 피력했다.

이날 심 군수는 민선 8기에 중점을 두고 펼쳐나갈 군정 방향과 비전 등도 제시했다.

먼저 “옥정호 생태관광 종합개발을 통한 섬진강 르네상스 프로젝트 완성을 이뤄내겠다”고 다짐했다.

심 군수는 “전라북도의 보물섬으로 거듭나고 있는 옥정호에는 오는 8월이면 사계절 관광공원으로 조성된 붕어섬에 들어갈 수 있는 420m의 출렁다리가 개통될 예정이다.”며 이같이 다짐했다. 

여기에 심 군수는“옥정호 출렁다리가 개통되면 전국에서 많은 관광객이 구름떼처럼 찾아올 것”이라며“앞으로는 친환경적인 수면 개발을 점진적으로 추진하고, 모노레일과 케이블카, 짚라인, 관광휴양시설 등 대형 민자사업도 적극 유치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더불어 심 군수는 치즈테마파크와 오수의견관광지, 성수산, 사선대 등을 연계한 관광벨트조성을 통해 천만관광 임실시대로의 도약을 새롭게 제시했다. 

심 민 군수는 끝으로“군민 모두가 풍요롭고 행복하게, 오로지 성공적인 민선 8기를 이끌고, 임실 사는 것이 자랑스럽도록 모든 열정을 쏟겠다”며“한마음 한뜻으로 합심하여 군정 현안사업 추진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임실군은 상반기 전북도 특별조정교부금 20억원을 확보해 각종 현안사업 등 추진에 탄력을 받는 등 청신호를 켜며 민선 8기 임실호의 순항을 예고했다./임실=문홍철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여름철, 지루성피부염 주의해야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