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7 09:19 (수)
익산시, 가축 폭염피해 적극예방 나서
상태바
익산시, 가축 폭염피해 적극예방 나서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2.06.30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는 여름철 폭염에 축산농가의 피해가 없도록 예방에 나섰다.

시는 여름철에는 온도와 습도가 높아 고온 스트레스로 인해 가축의 사료 섭취량이 감소하고 발육 저하, 번식 장애, 면역력 약화 등으로 폐사 위험성이 높아지기 때문에 각별한 사양관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농가는 축사 차광막 설치, 단열재 시공, 지붕 위에 물 뿌리기 등 지나친 온도상승을 방지하고 수시로 환기해 축사의 과습을 방지하고 쾌적한 환경을 유지해야 한다.

또한 가축에게 신선한 물과 양질의 사료, 비타민과 무기물 등을 제공해 더위로 인한 스트레스를 줄여주는 것이 좋다.

어가의 경우 내수면 양식장의 수온과 용존산소량을 주기적 확인하고 수온이 높을 경우에는 지하수 주입, 산소 발생기 가동, 비상 발전기 등을 점검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여름철 가축사양 관리요령을 집중적으로 홍보하고 농가 지도점검을 강화해 폭염으로 인한 가축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폭염으로 인한 가축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사업비 13억원을 투입해 가축재해보험 농업인 부담금 지원, 폭염대비 가축사육환경 개선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광주 ‘선운 더브이 레브리티' 7월 29일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