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3 19:26 (토)
[칼럼] 임플란트 시술, 잇몸뼈 부족하다면?
상태바
[칼럼] 임플란트 시술, 잇몸뼈 부족하다면?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2.05.19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창동 올치과 황대용 원장
염창동 올치과 황대용 원장

보통 중년 이상이 되면 노화로 인해 전반적인 건강 상태가 악화된다. 이로 인해 구강 질환에 노출되기 쉽고, 특히 치주염이 발생하기 쉽다. 충치, 치주염 등 여러 질환이 악화되면 치아 보존이 어렵고 심하면 발치에 이르게 된다.

치아 보존이 어려운 경우에는 임플란트로 시술해야 한다. 임플란트는 자연치아의 외관, 기능을 대체할 수 있는 인공치아로, 잇몸에 직접 식립하여 사용하게 된다. 따라서 정밀 검사 후 인공치근을 잇몸에 심어서 고정시키고, 이후 지대주와 보철을 연결하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시술은 난이도가 높고 주의해야 할 사항이 많다. 때문에 디지털 기기로 구강 내 구조, 잇몸 상태 등을 구체적으로 살펴봐야 한다. 그리고 의료진 경험이 풍부하고 고난도의 케이스를 다량 집도했는지도 확인해야 한다.

디지털 기기로 정밀 검사를 하면 시술 부위 주변의 치아 뿌리 각도를 체크할 수 있다. 또한 잇몸뼈 양이 충분한지도 확인할 수 있는데, 잇몸뼈가 부족한 경우에는 뼈이식을 선행한 후 시술하거나 UV 임플란트, IBS 최소침습 임플라트 등의 방법을 이용할 수 있다.

뼈이식은 환자 자신의 뼈나 다른 사람의 뼈, 동물 뼈, 합성 뼈 등을 시술 부위에 이식하는 것으로, 일정 기간 동안 기다리면서 뼈를 굳힌 후 임플란트를 식립한다. 뼈이식을 하면 시술 기간이 더 길어질 수 있다. 만약 이식 과정이 부담된다면 IBS 시술 방법도 활용할 수 있다. 이는 1cm 이내로 절개해 연조직과 치조골 손상을 최소화하는 시술 방법이다.

UV 임플란트는 임플란트 표면에 붙은 유기 불순물을 자외선으로 제거한 후 시술하는 방법이다. 불순물을 제거하면 혈액이 잘 달라붙게 되고, 이로써 잇몸뼈가 부족하거나 잇몸 건강이 좋지 않은 경우에도 단단하게 결합할 수 있다.

시술에서 잇몸뼈 양, 잇몸 건강 등의 특징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 따라서 정밀 검사로 구강 상태를 점검하고, 개별적으로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는 시술 계획을 세워 진행하는 게 바람직하다.

글 : 염창동 올치과 황대용 원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자궁에 물혹이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