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8 23:45 (목)
순창군, 2023년 국가예산 확보 본격 시동
상태바
순창군, 2023년 국가예산 확보 본격 시동
  • 손충호 기자
  • 승인 2022.02.02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45개 사업 총사업비 6,767억원 규모 발굴, 27일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

 

 순창군이 145개 사업 총사업비 6,767억원 규모의 2023년 국가예산 확보 사업을 발굴하고 본격 확보 행보에 들어갔다.
 군은 지난 27일 군 영상회의실에서 황숙주 군수가 직접 주재한 2023년 국가예산 발굴 및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황숙주 군수를 비롯한 간부공무원 30여명이 참여해 3차에 걸쳐 발굴한 사업들에 대해 추진시 예상되는 문제점과 효율적인 확보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눈에 띄는 사업은 귀래정 일원 순원(淳園) 복원사업이다. 여암유고에 수록된 여암 신경준 선생의 정원을 복원함으로써 역사.문화적 가치가 있는 유산을 보전.관리하고 관광자원화 하는 사업이다. 순창의 맑은 물과 공기, 산림치유자원 등을 연계한 공기산업 프로젝트 사업과 함께 올해 국가예산 확보에 가장 역점적으로 추진할 사업이다. 
이 밖에도 ▲ 친환경 탄소생태농업 지원시설 구축사업 ▲ 석산지구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 발효식품 선진 산업화 공유 플랫폼 구축사업 ▲ 동계지구 농촌용수이용체계 재편사업 ▲ 지능형 스마트관광도시 조성사업 ▲ 도시재생사업 ▲ 세대공감형 비전 활성화 공간 조성사업 등 미래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사업들이 집중 논의되었다.
 군은 이날 보고회에서 국가예산 사업에 대한 논리 개발 및 당위성 확보와 체계적인 추진전략을 수립했으며, 향후 부서장을 중심으로 전 직원이 목표한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중앙부처를 수시로 방문하는 등 발 빠르게 움직일 전망이다.
 황숙주 군수는 “지난해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국가예산 확보에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뒀다”며 “올해도 코로나19 등 경제 위기로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국가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 2022년 국가예산으로 국지도 55호선(강천산 가는길) 4차로 확포장사업(903억원), 마이크로바이옴 공공임대형 지식산업센터 건립사업(154억원), 다목적생활안전시설 건립사업(100억원) 등 총3,300억의 역대 최대 국가예산 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순창=손충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정읍시 취업박람회 ‘구인·구직 열기’ 후끈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