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8 17:08 (월)
고창군치매센터-종합사회복지관, 치매파트너 협약
상태바
고창군치매센터-종합사회복지관, 치매파트너 협약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2.01.23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치매안심센터(센터장 유병수)와 고창군종합사회복지관(관장 대원)이 지난 19일 ‘찾아가는 치매 파트너 단비’ 지원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치매파트너 단비’는 지역 내 어르신들의 치매 조기발견부터 예방·관리까지 민·관 공동노력을 위한 사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올해 총 142명의 치매파트너가 2300여명의 취약계층 돌봄 어르신들을 주기적으로 방문, 치매예방 인지강화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예정이다.

 

앞서 고창군치매센터는 지난해 처음으로 장애인복지관과 원광노인복지센터와 업무협약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노인맞춤돌봄생활지원사 88명을 치매파트너로 양성해 담당자별 15~16여명 돌봄어르신 총 1420여명에게 치매예방 인지강화 맞춤서비스가 진행되고 있다.

 

고창군치매안심센터는 치매국가책임제 이행을 위해 2018년 10월2일 고창군보건소내 부지에 증축해 개소했다.

 

4년여간 치매조기검진(2만9460명), 치매진단검사(1249명), 치매환자(2740명)을 등록했다. 또 매년 치매치료관리비 지원(1682명), 쉼터운영(373회), 인지강화교실(181회), 치매예방교실(331회 운영) 등 지역의 치매예방관리에 힘써 왔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환자와 가족, 지역주민 모두가 더불어 행복한 ‘치매 걱정없는 치매안심 행복 고창’을 만들어 가도록 지역사회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악몽된 핼러윈… 서울 이태원 압사 참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